창녕 우포늪, 친환경 추천 여행지 선정

살아있는 생태박물관 우포늪, 관광객을 위한 다채로운 체험의 장

박미경 | 기사입력 2021/12/10 [07:18]

창녕 우포늪, 친환경 추천 여행지 선정

살아있는 생태박물관 우포늪, 관광객을 위한 다채로운 체험의 장

박미경 | 입력 : 2021/12/10 [07:18]

[이트레블뉴스=박미경 기자] 창녕군은 국내 최대 내륙습지인 우포늪이 한국관광공사와 전국관광기관협의회에서 공동 추진한 ‘친환경 추천 여행지’에 선정됐다고 전했다. 친환경 추천 여행지(친․추여행지_친구에게 추천하는 친환경 여행지)는 전국 총 31곳으로, 관광․환경․생태 전문가로 구성된 자문위원회에서 심사했으며 경남에서는 창녕 우포늪과 통영 연대도가 최종 선정됐다. 

▲ 광활한 우포늪의 일출과 물안개 _ 창녕군

 

친환경 생태체험 여행지로 선정된 우포늪은 10년 연속 ‘한국 관광 100선’에 선정되는 등 그 가치가 익히 알려져 있다. 인근에 우포늪 생태체험장, 우포잠자리나라, 산토끼노래동산, 우포늪 생태관, 우포따오기 복원센터가 있어 관광객들이 전시관 및 체험 프로그램 등 다양한 실내․외 체험을 할 수 있어 자연생태를 있는 그대로 배울 수 있는 최고의 친환경 생태체험 여행지이다. 

 

▲ 우포늪 대대제방 전경


한정우 군수는 자연이 선물한 우포늪의 소중한 가치를 지키고 보전하면서 친환경 관광산업 트렌드를 선도할 수 있도록 다양한 프로그램과 콘텐츠를 개발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경남 창녕군 유어면 세진리 232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국내여행
관광공사 2022 여름시즌 비대면 안심관광지, 전라남도 관광지 3곳 선정
1/3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