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쿄관광한국사무소, 새 관광 스폿으로 맛과 축제의 전당 ‘아사쿠사요코초’ 소개

일본 번화가 아사쿠사에서 즐기는 각지의 축제와 음식, 기모노를 즐길 수 있는 새로운 명소의 탄생

이성훈 | 기사입력 2023/01/17 [13:18]

도쿄관광한국사무소, 새 관광 스폿으로 맛과 축제의 전당 ‘아사쿠사요코초’ 소개

일본 번화가 아사쿠사에서 즐기는 각지의 축제와 음식, 기모노를 즐길 수 있는 새로운 명소의 탄생

이성훈 | 입력 : 2023/01/17 [13:18]

[이트레블뉴스=이성훈 기자] 도쿄관광한국사무소는 일본 문화를 체험할 새로운 관광 스폿으로 2022년 7월 오픈한 ‘맛과 축제의 전당 아사쿠사요코초(食と祭の殿堂 浅草横町)’를 소개했다. 아사쿠사요초코는 영화관 등이 모여 있는 문화의 중심 ‘아사쿠사6구’ 지역에 있다. 일본의 축제와 음식을 융합한 지금까지 어디에도 없었던 복합 시설로, 도쿄 중심에서 일본 대중문화를 체험하는 새로운 명소로 떠오르고 있다.

 

▲ 도쿄 문화 중심지 아사쿠사에 있는 ‘아사쿠사요코초’ _ 도쿄관광한국사무소

 

한 잔 즐기면서 퍼포먼스에 참여하기도, 기모노를 빌려 거리를 거닐기에도 좋은 곳, 아사쿠사요코초는 13층 높이의 복합 상업 시설 ‘도쿄 라쿠텐치 아사쿠사 빌딩’ 4층에 있다. 내부는 컬러풀한 장식과 간판 등으로 꾸며져 축제, 명절의 분위기를 자아낸다.

 

▲ 아사쿠사요코초에서는 일본 각지의 전통 퍼포먼스를 한 자리에서 즐길 수 있다

 

주말에는 시설 내의 음식점 안까지 공연하는 사람들이 찾아와 분위기를 한껏 끌어올리기도 하며 아와오도리, 요사코이(이상 시코쿠), 에이사(오키나와), 봉오도리 등 각 지역을 대표하는 춤 퍼포먼스를 즐길 수 있다. 보는 것뿐만 아니라, 직접 공연에 참여하는 것도 가능하다. 시설에는 기모노 렌털숍이 있어 직접 기모노를 입고 아사쿠사 거리를 거닐 수도 있다.

 

▲ 원색을 활용한 네온 조명과 초롱 불빛이 흥겨운 음악과 함께 어우러져 흥겨운 축제 분위기를 한껏 업 시켜준다

 

‘야타이(포장마차)’와 같은 활기찬 분위기의 음식점에서 텐션 업, 아사쿠사요코초 내 음식점들도 축제의 야타이(포장포차)처럼 캐주얼하면서도 개방감이 있는 분위기를 자랑한다. 원색을 활용한 네온 조명과 초롱 불빛이 흥겨운 음악과 어우러져 텐션을 한껏 끌어올려 준다. 이자카야, 스시, 장어, 곱창 요리를 비롯해 한국 요리까지 개성 있는 음식을 제공하는 7개의 식당이 입점해 있다. 아사쿠사요코초 운영 시간 등에 관한 최신 정보는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아사쿠사요코초 https://asakusayokocho.com 

서울 중구 을지로 16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해외여행, 일본여행, 포장마차, 야타이, 이자카야, 스시, 장어, 먹거리, 아사쿠사요코초, 도쿄, 해외여행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국내여행
한국관광공사 2월 가볼만한 추천 여행지로 선정한 '한류 성지순례' 6곳
1/3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