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책길 따라 수국향 가득한 구례수목원 여름여행

초여름에 가장 아름다움을 뽐내는 수국은 보라에서 진분홍, 쿨한 느낌을 주는

김미숙 | 기사입력 2022/06/23 [06:57]

산책길 따라 수국향 가득한 구례수목원 여름여행

초여름에 가장 아름다움을 뽐내는 수국은 보라에서 진분홍, 쿨한 느낌을 주는

김미숙 | 입력 : 2022/06/23 [06:57]

[이트레블뉴스=김미숙 기자] 지난해 5월에 개장한 전라남도 제1호 공립수목원인 구례수목원에는 여름의 시작을 알리는 탐스러운 수국꽃들이 꽃망울을 터트리기 시작했다. 6월의 신록이 푸르름을 더해가는 초여름에 가장 아름다움을 뽐내는 수국은 보라에서 진분홍, 쿨한 느낌을 주는 파란색, 핑크빛 연분홍과 백옥처럼 하얀색으로 울긋불긋 제철을 맞아 자체 발광 화려한 색감을 자랑하며 구례수목원의 수국들이 방문객들에게 풍성한 매력을 안겨주고 있다.

 

▲ 구례수목원 수국 _ 구례군

 

구례수목원에는 그동안 꾸준히 수집한 40여 품종, 3만여 본의 다채롭고 아름다운 수국 무리가 저마다의 빛깔로 물결을 이루며 숲에서 자연과 벗하며 힐링 치유할 수 있도록 수국의 향연이 마련돼 있다. 특히 구례수목원의 13개 전시주제원 중 외국화목원과 기후변화테마원에는 눈을 호강시키는 수국들로 가득해 이맘때쯤에는 많은 방문객의 눈을 사로잡고 있다.

 

▲ 구례수목원

 

지난해 조성된 1㎞ 구간의 테마수국길에는 청초한 푸른빛의 산수국이 비단길처럼 자태를 뽐내듯 신비로움을 자아내고 있어 최고의 산책코스로 각광을 받고 있다. 구례수목원 곳곳에는 다양한 포토존이 마련돼 있어 여름 여행의 인생 사진을 남기기에 그만일 뿐 아니라 올해 새롭게 만들어진 특색있는 장소로 그늘정원에서 서어나무원을 거쳐 밤나무쉼터와 전망대 구간까지의 산책로를 따라 식물과 꽃들을 주제로 이야깃거리를 부여한 '스토리텔링 특화탐방로'가 조성돼 인기를 끌고 있다. 주요 전시주제원에 비치된 부엉이 스탬프를 찾아 방문기록으로 남겨보는 '스탬프 투어'는 수목원을 관람하는 색다른 재미를 주고 있다.

 

▲ 구례수목원 수국

 

김순호 구례군수는 구례수목원을 찾는 관광객들이 다양한 체험을 즐기고 수국 천지 아름다운 숲에서 이야깃거리 가득 담은 자연과 벗해 힐링의 시간을 만끽하길 바란다고 전했다.

 

이번 주말부터 수국이 만발할 예정으로 그동안 움츠러진 몸과 마음을 짙은 신록이 내 뿜는 피톤치드 향과 함께 구례수목원 나들이로 더욱 상큼하고 건강해지는 기회를 가져보기 위해 옹기종기 모여 핀 화사한 '수국'의 매력에 흠뻑 빠져보길 바란다. 올해 7월에는 매표소 앞에 방문객의 힐링 쉼터가 될 식물판매장 및 카페도 오픈할 예정이어서 더욱 방문객들에게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 구례수목원 수국

 

구례수목원에서는 여름철을 맞이해 방문객들을 위한 미꾸라지 잡기 체험, 수국비누 만들기, 한지부채 만들기, 손수건 염색, 고슴도치 만들기 등 다양한 체 험프로그램을 오는 25일부터 내달 31일까지 운영한다고 하니 가족들과 함께 알차고 좋은 추억의 시간도 간직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다. 구례수목원 입장 시간은 오전 9시부터 오후 5시까지이며 입장 관련 문의는 매표소로 하면 된다.

전남 구례군 산동면 탑동1길 125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댕댕이와 사람이 함께 행복한, 춘천 강아지숲
1/3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