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광역시, 인천수목원 에서 ‘씨앗, 그 아름다움을 바라보다’ 개최

백두대간에서 자생하고 있는 다양한 식물의 씨앗과 꽃가루를 최대 30만 배까지

한미숙 | 기사입력 2022/05/11 [09:54]

인천광역시, 인천수목원 에서 ‘씨앗, 그 아름다움을 바라보다’ 개최

백두대간에서 자생하고 있는 다양한 식물의 씨앗과 꽃가루를 최대 30만 배까지

한미숙 | 입력 : 2022/05/11 [09:54]

[이트레블뉴스=한미숙 기자] 인천광역시는 인천대공원사업소 인천수목원에서 오는 19일부터‘씨앗, 그 아름다움을 바라보다.’라는 주제로 종자 Art-SEM 사진 특별전을 개최한다고 전했다. 이번 특별전에서는 백두대간에서 자생하고 있는 다양한 식물의 씨앗과 꽃가루를 최대 30만 배까지 확대할 수 있는 주사전자현미경(SEM)으로 촬영한 사진을 전시한다. 주요 작품은 복수초, 얼레지, 히어리 등으로 인천수목원에서 매년 볼 수 있는 식물을 포함해 씨앗 23점, 꽃가루 10점이다. 씨앗, 꽃가루의 흑백 이미지에 꽃의 색을 입혀 미적인 아름다움이 더해지면서 신비로운 매력을 느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 종자 Art-SEM 사진 특별전 포스터 _ 인천광역시

 

이번 전시는 2020년 종자보존 업무 협약을 체결한 백두대간수목원에서 사진을 제공받아 인천수목원을 찾는 시민들에게 씨앗과 꽃가루의 아름다움을 감상할 기회를 제공하고, 종자 보전의 중요성을 알리기 위해 마련됐다.

 

이세진 인천대공원사업소 소장은 이번 사진 특별전을 통해 시민들이 우리나라 자생식물의 소중함과 가치를 인식하고, 씨앗, 꽃가루의 새롭고 깊은 아름다움을 느낄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이번 특별전은 6월 5일(일)까지 열리며 인천대공원 산림전시관에서 무료로 관람이 가능하고, 기타 관람 관련 자세한 사항은 인천대공원사업소(032-440-5853)로 문의하면 된다.

인천 남동구 무네미로 238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해남에서 강화까지 국내 최장 거리, 1,800km 서해랑길 개통
1/3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