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유의 섬 완도, 지난해 620만 명 다녀가

웰니스 관광 관심 증가, ‘완도 해양치유 체험’ 방문객 증가

한미숙 | 기사입력 2024/02/25 [19:12]

치유의 섬 완도, 지난해 620만 명 다녀가

웰니스 관광 관심 증가, ‘완도 해양치유 체험’ 방문객 증가

한미숙 | 입력 : 2024/02/25 [19:12]

[이트레블뉴스=한미숙 기자] 한국관광공사의 한국 관광 데이터 랩을 분석한 결과 지난해 완도군 방문객 수가 2022년 대비 4.9% 증가한 620만 명으로 집계됐다. 한국 관광 데이터 랩은 통신사, 카드사, 내비게이션 등 다양한 자료를 토대로 분석한 결과이다. 

 

완도군 방문객 수는 9월에 61만 7천 명으로 가장 많았으며, 축제 기간인 4~5월과 휴가 기간인 8~10월에 비교적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방문객의 거주지는 전라남도 32%, 광주광역시 18.1%, 경기도 11.9% 순이었다. 또한 사회관계망 서비스(SNS) 분석 결과 완도군과 관련된 최다 여행 키워드는 힐링, 등산, 휴양 순이었으며, 특히 2022년 대비 ‘힐링’, ‘휴양’은 각각 13.4%, 49.2% 대폭 증가했다.

 

▲ 지난해 청산도 슬로걷기 축제를 찾은 관광객들 모습 _ 완도군

 

완도군 방문객 수는 대규모 행사·축제 개최와 더불어 웰니스 관광에 대한 관심이 증가하면서 해양치유 체험 등이 증가 요인으로 추정된다. 한편 군은 지난해 11월 개관한 완도 해양치유센터를 거점으로 한 해양치유와 산림치유, 권역별 경관·문학·역사·기(氣)치유 등을 연계한 웰니스 관광으로 추진 중이어서 올해 방문객이 더 늘어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웰니스 관광 활성화를 위해 해안도로 경관 명소화 사업, 보길 예작도 관광 명소화 사업, ‘힐링해 완도’ 프로젝트, 신지 명사십리 해양 레포츠 센터 신축 등 관광 인프라를 구축 중이다. 또한 웰니스 관광과 연계한 축제 프로그램 개발, 완도 관광 택시 서비스, 치유 관광객 유치 여행사 지원, 웰니스 관광 코스 개발, 치유 음식 발굴 등을 통해 완도만의 차별화된 상품 개발 및 마케팅에 주력할 계획이다.

 

신우철 군수는 우리 완도는 타 지역과 차별화되게 해양치유와 산림치유를 어우르고 섬마다 지닌 치유 자원을 관광 자원과 연계한 웰니스 관광도시를 구축하여 천만 관광객 시대를 열어가겠다라고 말했다. 

전남 완도군 완도읍 청해진남로 51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완도군, 치유의섬, 웰니스관광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국내여행
[테마기행] 만해 ‘한용운’을 찾아
1/3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