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안군, 피아노의 섬 축제 오는 4월 개최

100+4대 피아노 섬의 파도를 타다 라는 주제로 열리

한미숙 | 기사입력 2024/02/24 [07:11]

신안군, 피아노의 섬 축제 오는 4월 개최

100+4대 피아노 섬의 파도를 타다 라는 주제로 열리

한미숙 | 입력 : 2024/02/24 [07:11]

[이트레블뉴스=한미숙 기자] 신안군은 피아노의 섬으로 지정된 자은도에서 4월 27일부터 28일까지 ‘피아노의 섬 축제’를 개최할 예정이다. 축제는 ‘100+4대 피아노, 섬의 파도를 타다’라는 주제로 열리며, 첫째 날인 27일은 사전 심사를 통과한 104명의 피아니스트가 연주하는‘100+4 피아노 오케스트라 연주회’가 열리고, 다음날인 28일은 사전 참여 공모를 통한 관람객들이 직접 피아노를 함께 연주해 볼 수 있는‘나도 피아니스트’가 주요 공연행사로 진행될 예정이다.

 

▲ 노을질 때 양산해변에 설치된 피아노를 구경하는 사람들(출처-오종찬) _ 신안군

 

축제 부대 행사로는 피아노 거리공연, 다채로운 프린지 공연, 모든 연령이 참여할 수 있는 피아노 체험행사 등이 준비되어 있고, 푸드 트럭과 다양한 먹거리도 준비할 예정이다. 

 

▲ 물들어 올 때 양산해변에 설치된 피아노 치는 아이

 

박우량 군수는 4월의 봄기운이 가득한 시기에 피아노의 선율과 함께 낭만을 느낄 수 있도록 이번 축제를 준비하여, 많은 분이 오셔서 자연 속에서 피아노를 통해 문화적 감성을 높이고, 마음의 치유를 경험할 수 있도록 전 국민을 신안군으로 초대한다.라고 말했다. 

전남 신안군 압해읍 천사로 1004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신안군, 1004섬, 피아노섬, 축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국내여행
[테마기행] 만해 ‘한용운’을 찾아
1/3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