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칠보산자연휴양림, 야영장 현대화로 새롭게 단장

기존에 좁고 낡아 텐트를 설치하기에 불편했던 야영데크를 철거하고

박미경 | 기사입력 2023/08/04 [05:10]

국립칠보산자연휴양림, 야영장 현대화로 새롭게 단장

기존에 좁고 낡아 텐트를 설치하기에 불편했던 야영데크를 철거하고

박미경 | 입력 : 2023/08/04 [05:10]

[이트레블뉴스=박미경 기자]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는 국립칠보산자연휴양림(경북 영덕)에 총사업비 2억여 원을 투입하여 야영장 현대화 사업을 완료하고 여름 휴가철을 맞아 본격 운영한다. 이번 사업은 기존에 좁고 낡아 텐트를 설치하기에 불편했던 야영데크를 철거하고, 넓고 쾌적한 데크로 새롭게 단장하여 선진형 야영시설을 마련했다는 데 의미가 있다.

 

▲ 국립칠보산자연휴양림 새롭게 단장한 제2야영장 _ 산림청

 

또한, 이용객의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야영장 내 미끄러짐 없는 친환경 야자 매트를 이용한 보도를 설치하고, 야간에는 시인성과 경관성이 좋은 LED 데크 번호판도 제작하여 편의성도 고려했다. 새롭게 단장한 숲속 야영장은 전체 17면으로 제1야영장 9면, 제2야영장 8면의 야영데크를 운영한다.

 

▲ 관리소장(왼쪽 첫번째) 국립칠보산자연휴양림 새롭게 단장한 제1야영장 점검사진

 

한편, 국립칠보산자연휴양림은 고래불해수욕장과 대진해수욕장을 잇는 20리 동해안 바다 풍경이 한눈에 내려다보이는 명품 휴양림으로 무더위가 절정인 여름철에도 산뜻한 솔 향기와 수려한 자연풍광으로 캠핑족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김명종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장은 앞으로도 고객 수요와 의견을 반영한 적극 행정으로 이용객의 편의와 안전을 최우선 한 숲속 야영장 현대화 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가겠다라며, 숲속에서 불어오는 솔 향기 가득한 자연휴양림에서 행복하고 건강한 여름휴가를 보내시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경북 영덕군 병곡면 칠보산길 587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국립칠보산자연휴양림, 야영장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추천여행지
경상남도, 감성을 자극하는 레트로 여행지 소개
1/3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