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릉시, 강릉시티(SeaTea)버스 운행

랩핑 교체와 정류장 개선, 도깨비·더글로리 촬영지를 모두 잇는

한미숙 | 기사입력 2023/06/01 [05:45]

강릉시, 강릉시티(SeaTea)버스 운행

랩핑 교체와 정류장 개선, 도깨비·더글로리 촬영지를 모두 잇는

한미숙 | 입력 : 2023/06/01 [05:45]

[이트레블뉴스=한미숙 기자] 강릉시는 다른 노선버스와 차별화된 외관 랩핑과 이용객 편의를 위한 정류장 확충.정비등 ‘시티(SeaTea)버스’의 여름맞이 새단장을 마치고 6월 1일(목)부터 운행에 나섰다. 시티(SeaTea)버스는 문화관광체육부와 강릉시가 함께하는 관광거점도시 사업의 일환으로, 탑승객들은 테이크아웃 커피 한 잔과 교통카드 한 장으로 바다뷰를 달리는 카페를 만끽할 수 있다.

 

▲ 강릉 시티(SeaTea)버스(BTS정류장) _ 강릉시

 

바다와 커피를 배경으로 아름다운 강릉의 정취를 느낄 수 있도록 안목커피거리 정류장에서 주문진 해변까지 편도 23㎞의 해안을 운행하며, 총 소요시간은 평균 1시간이나 교통상황에 따라 변동될 수 있다. 기존 시내버스와 동일한 요금으로 매일 오전 8시부터 40분마다 1일 16회를 운영하여 다양한 시간대에 시민과 관광객이 편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안목발과 주문진해변발 왕복 배차를 실시한다.

 

▲ 강릉 시티(SeaTea)버스(더글로리촬영지)

 

시내버스나 마실버스, 시티버스 간에는 환승이 가능할 뿐만 아니라 강릉버스정보시스템(bis.gn.go.kr)을 통해 실시간 운행정보를 제공하여 이용객에게 이동의 편의성과 만족도를 높이고 있다. 경포, 주문진 등 아름다운 해변 13곳과 동해안의 신비를 품은 석호인 경포호와 순포호를 탐방할 수 있고, 입맛을 돋우는 사천물회거리와 주문진수산시장 등 지역 내 다양한 매력을 느낄 수 있는 볼거리, 즐길거리 가득한 노선을 구성하였다.

 

▲ 강릉 시티(SeaTea)버스 홍보 리플릿 _ 강릉시

 

또한, 이미 많은 관광객들이 찾고 있는 BTS 정류장과 도깨비 촬영지는 물론 떠오르는 더글로리 촬영지까지 핫플레이스 모두 시티버스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강릉시 관계자는 다른 도시의 평범한 시티투어버스와 차원이 다른 강릉 시티버스는 바다와 커피를 제대로 즐기는 최상의 선택이라며, 앞으로도 이용객의 편의 증진과 함께 시티버스만의 특색을 살려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해 8월부터 운행 중인 시티버스는 올해 4월까지 8만여 명이 이용하였으며, 매일 300명 이상이 시티버스를 찾고 있다.

강원 강릉시 강릉대로 33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강릉시, 시티버스, 국내여행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국내여행
[테마기행] 만해 ‘한용운’을 찾아
1/3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