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 오는 10월까지 ‘경주국악여행’ 진행 한다

역사유적지 배경으로 총 20회 공연, 실력파 국악 명인과 명창 총 출동

박미경 | 기사입력 2023/05/24 [04:50]

경주시, 오는 10월까지 ‘경주국악여행’ 진행 한다

역사유적지 배경으로 총 20회 공연, 실력파 국악 명인과 명창 총 출동

박미경 | 입력 : 2023/05/24 [04:50]

[이트레블뉴스=박미경 기자] 경주시가 지역에서만 즐길 수 있는 명품 전통문화공연인 ‘2023 경주국악여행’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지난 1991년 보문 야외상설국악공연을 시작으로 30여년을 이어온 경주국악여행은 수준 높은 지역브랜드 공연으로 경주를 대표하는 실력파 국악 명인과 명창, 신진 국악인들이 참여하고 있다.

 

올해 공연은 지난 20일 첨성대 광장을 시작으로 10월 28일 월정교 광장까지 5개월 간 총 20회에 걸쳐 국립경주박물관과 교촌마을 등 주요 역사유적지를 배경으로 펼쳐진다.

 

▲ 2023 경주국악여행 진행 _ 경주시

 

특히 이번 공연은 지난달 공모에 최종 선정된 10개 팀이 판소리, 가야금병창, 정가, 전통연희, 한국무용, 독주, 합주, 퓨전 등 다채로운 우리가락을 선보이며 다양한 볼거리와 감동을 선사할 예정이다. 경주국악여행 관련 보다 자세한 사항은 경주 문화관광 또는 경주문화재단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주낙영 시장은 국악여행은 경주가 간직한 역사문화를 바탕으로 지역 예술인들이 참여해 국악의 모든 즐거움을 한 곳에서 만나볼 수 있는 공연이다 라며 향후 일정과 장소를 참고하셔서 수준 높은 문화공연에 시민 여러분들의 많은 관람과 참여를 부탁 드린다고 전했다.

경북 경주시 양정로 260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경주시, 경주국악여행, 국내여행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국내여행
[테마기행] 만해 ‘한용운’을 찾아
1/3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