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악, 여행이 되는 파주 황인용뮤직스페이스카메라타와 콩치노콩크리트

실과 바늘처럼 여행에 음악이 빠지지 않는 것도 이 때문이 아닌가 싶다 콩치노콩크리트

이성훈 | 기사입력 2023/03/06 [04:18]

음악, 여행이 되는 파주 황인용뮤직스페이스카메라타와 콩치노콩크리트

실과 바늘처럼 여행에 음악이 빠지지 않는 것도 이 때문이 아닌가 싶다 콩치노콩크리트

이성훈 | 입력 : 2023/03/06 [04:18]

[이트레블뉴스=이성훈 기자] 음악은 사람의 마음을 움직이는 마법 같은 힘이 있다. 슬플 때나 기쁠 때나 보듬고 위로하고 응원하면서 친구가 돼준다. 실과 바늘처럼 여행에 음악이 빠지지 않는 것도 이 때문이 아닌가 싶다. 파주로 떠나는 여행은 조금 다르다.

 

▲ (파주) 황인용뮤직스페이스 카메라타와 콩치노콩크리트는 빈티지 오디오 시스템을 갖췄다     

 

여행에서 조연에 머물던 음악이 당당히 주인공이 되는 공간이니까. 황인용뮤직스페이스카메라타(이하 카메라타)와 콩치노콩크리트는 음악 감상 전용 공간이다. 디지털 음원이 넘쳐나는 요즘에도 음악의, 음악에 의한, 음악을 위한 공간에서 느끼는 감동은 다르다.

 

▲ 카메라타_고낙범 작가의 작품이 전시돼 있다

 

음악 감상은 한때 여행, 독서와 함께 국민적 사랑을 받은 취미 활동이다. 대학가 다방은 물론 동네 분식집에도 DJ가 있었으니, 우리 국민의 음악 사랑이 어느 정도였는지 짐작할 만하다. 용돈 받은 날이면 친구들과 LP반을 사러 온종일 신촌과 종로 일대를 누볐다.

 

▲ 카메라타_카메라타 곳곳에 전시된 그림들

 

카메라타는 헤이리예술마을 7번 게이트 앞에 자리한다. 2004년 이곳에 둥지를 틀었으니, 벌써 20년이 돼간다. 강산이 두 번 바뀌는 세월 동안 음악 애호가들에게 ‘최고’라는 찬사를 받아온 건 온전히 음악에 집중할 수 있는 공간이기 때문이다.

 

▲ 카메라타_카메라타에 전시된 김상인 작가의 작품

 

카메라타로 떠나는 음악 여행은 콘크리트로 지은 건물 구석에 있는 작지만 묵직한 철문을 여는 것으로 시작된다. 새로 산 음반에 첫 바늘 올릴 때처럼 ‘지지직’ 기분 좋은 긴장감이 밀려온다. 실내는 공연장처럼 꾸몄다. 의자는 모두 정면을 향해 가지런히 놓였고, 전면에 있는 그랜드피아노 뒤로 빈티지 스피커가 늘어섰다.

 

▲ 카메라타_카메라타 3층 서재에 전시된 책들   

 

독일 클랑필름 스피커가 중심을 잡고, 미국 웨스턴일렉트릭에서 제작한 극장용 스피커가 양옆에 포진했다. 두 스피커 모두 1920~1930년대 제작했으니 나이가 100살에 가깝다. 천창으로 스미는 따스한 봄 햇살이 실내를 채운 감미로운 클래식 선율과 잘 어울린다.

 

▲ 카메라타_카메라타 3층에 마련된 아담한 서재   

 

원하는 자리에 앉아 음악에 집중하면 된다. 아니 가끔 책을 읽거나, 눈을 감고 명상해도 좋다. 향 좋은 차 한 잔 마시며 여유로운 시간을 보낸다. 음악 평론가가 될 생각이 아니라면 ‘난 클래식을 모르는데’ 같은 걱정은 접어두자. 중·장년층이라면 황인용이라는 이름 세 글자로도 이 공간에 머물 이유가 충분하다.

 

▲ 카메라타_입장객에겐 음료가 제공된다

 

색채가 강렬한 초상화로 유명한 고낙범 작가와 독특한 콜라주 기법을 선보이는 김상인 작가의 작품을 감상하는 호사는 덤이다. 카메라타(camerata)는 ‘예술인의 모임’을 뜻하는 이탈리아어다. 문학동네와 협업하는 ‘이달의 책’에 소개된 책은 3층 아담한 서재에서 읽을 수 있다.

 

▲ 콩치노콩크리트_콩치노콩크리트는 공간 구성이 무척 흥미롭다

 

매월 마지막 일요일 오후 3시에는 낭독과 음악 감상으로 꾸미는 ‘카메라타의 서재’를 진행한다. 더 많은 공연과 행사 소식은 블로그에서 확인할 수 있다. 운영 시간 오전 11시~오후 9시(목요일 휴무), 입장료는 어른 1만 2000원, 청소년 1만 원(음료 포함, 추가 시 6000원)이다.

 

▲ 콩치노콩크리트_클래식과 재즈 음반 1만여 장이 있다

 

콩치노콩크리트는 카메라타에서 차로 10분쯤 떨어진 야트막한 언덕에 있다. 일단 규모가 압도적이다. 4층 건물 1층 필로티는 야외 공연장으로 활용하고, 2·3층을 음악 감상실로 꾸몄다. 천장을 개방한 음악 감상실은 830여 ㎡, 높이 9m에 이른다.

 

▲ 콩치노콩크리트_콩치노콩크리트 1층 감상실

 

좌석은 모두 스피커를 설치한 전면을 향하도록 배치했다. 2층을 오페라극장 돌출 객석처럼 꾸민 점이 인상적이고, 통창이 있는 1·2층 측면 좌석은 임진강 너머로 지는 해를 바라보며 음악을 감상하는 명당이다.

 

▲ 콩치노콩크리트_통창이 설치된 음악감상실

 

콩치노콩크리트의 주인공은 웨스턴일렉트릭의 극장용 스피커와 클랑필름의 유러노 주니어 스피커다. 1920~1930년대 미국과 독일의 대형 극장에 사용하던 이들 스피커가 모든 공간을 음악으로 촘촘히 채운다. 클래식과 재즈를 넘나드는 음반 1만여 장도 이곳의 자랑이다.

 

▲ 콩치노콩크리트_빅터 축음기

 

에디슨이 발명한 실린더 축음기를 비롯해 다양한 축음기, 실제 재즈 공연에 사용한 포스터, 오르간 등 곳곳에 보물처럼 숨어 있는 전시물을 찾아보는 재미가 쏠쏠하다. 2층 감상실 벽에 걸린 영화 타이타닉 포스터는 제임스 캐머런 감독, 주인공 리어나도 디캐프리오와 케이트 윈즐릿, 주제가를 부른 셀린 디옹의 자필 사인이 있어 흥미롭다.

 

▲ 콩치노콩크리트_감상실 곳곳에는 다양한 포스터와 그림이 전시돼 있다

 

콩치노콩크리트는 음악 감상 전용 홀이기에 음료는 판매하지 않으며, 반입도 금한다(입장객에게 300ml 생수 제공). 운영 시간 월·화·금요일 오후 2~7시, 토·일요일 정오~오후 7시(수·목요일 휴무, 대관 시 임시휴무), 입장료는 2만 원이다.

 

▲ 이등병마을_이등병의 편지를 모티프로 꾸민 이등병마을


카메라타와 콩치노콩크리트가 클래식과 재즈 감상을 위한 공간이라면, 이등병마을은 대중가요 ‘이등병의 편지’를 모티프로 꾸민 곳이다. 고(故) 김광석이 불러 유명해진 이 곡은 파주시 광탄면 출신 김현성이 작사·작곡했다. 김광석에 앞서 전인권이 리메이크해 불렀으니, 비교해 들어봐도 재밌다.

 

▲ 이등병마을_대중목욕탕을 리모델링한 카페바스

 

마을에는 정겨운 골목을 따라가는 편지길, 이등병마을협동조합에서 운영하는 카페 바스 등이 있다. 카페 바스는 1985년부터 2020년까지 운영한 광천목욕탕을 리모델링했다.

 

▲ 파주 용미리 마애이불입상_국내에서 두번째 큰 석불이다

 

파주 용미리 마애이불입상(보물)은 암벽에 불신을 새기고 불두를 따로 만들어 올린 불상 2기다. 전체 높이 17.4m, 얼굴 크기 2.36~2.45m에 이른다. 높이 18.12m인 논산 관촉사 석조미륵보살입상(국보)에 이어 국내에서 두 번째로 큰 석불이다.

 

▲ 파주 용미리 마애이불입상_마애이불입상이 있는 용암사

 

자연석에 신체를 새기고 머리를 따로 올린 불상은 고려 시대에 많이 만들었으며, 안동 이천동 마애여래입상(보물)도 같은 기법으로 제작했다. 용미리 마애이불입상에는 꿈에 나타난 두 스님의 말을 듣고 장지산 아래 바위에 두 부처를 새긴 후 왕자가 태어났다는 고려 선종의 전설이 전한다.

 

▲ 마장호수출렁다리-파주 핫플레이스인 마장호수출렁다리

 

마장호수출렁다리는 파주를 대표하는 여행지다. 몸무게 70kg 어른 1280명이 동시에 지나고, 순간 최대 풍속 25m/s에도 견딜 수 있도록 설계했다. 길이 220m 출렁다리는 양방향에서 마장호수둘레길과 연결된다. 둘레길은 전체 4.5km로, 가벼운 산책을 즐기기 좋다. 출렁다리 이용 시간은 오전 9시~오후 6시(동절기 오후 5시), 이용료는 없다(주차료 하루 2000원, 카드 결제만 가능).

 

▲ 마장호수출렁다리-호수 순환로

 

○ 당일여행 : 황인용뮤직스페이스카메라타→이등병마을→콩치노콩크리트

 

○ 1박 2일 여행 : 첫날_황인용뮤직스페이스카메라타→헤이리예술마을→이등병마을 / 둘째날_마장호수출렁다리→파주 용미리 마애이불입상→콩치노콩크리트

 

○ 관련 웹 사이트

 - 파주시 문화관광포털 https://tour.paju.go.kr/user/tour/main/index.do

 - 황인용뮤직스페이스카메라타 https://blog.naver.com/h_camerata

 - 콩치노콩크리트 https://blog.naver.com/concino51

 

○ 문의

 - 파주시청 관광과 031)940-8514

 - 황인용뮤직스페이스카메라타 031-957-3369

 - 콩치노콩크리트 031-946-5800

 - 마장호수출렁다리 031-950-1945

 

○ 주변 여행지 : 보광사, 벽초지수목원, 헤이리예술마을, 프로방스마을, 파주 윤관장군묘 / 관광공사_사진제공 

경기 파주시 탄현면 헤이리마을길 83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파주시, 황인용뮤직스페이스, 스카메라타, 콩치노콩크리트, 마장호수출렁다리, 출렁다리, 국내여행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추천여행지
경상남도, 감성을 자극하는 레트로 여행지 소개
1/3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