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라남도, 완도수목원서 목공예 체험 운영 한다

3월부터 11월까지 완도수목원 목공예체험장서 매일 오전, 오후

이소정 | 기사입력 2023/02/28 [07:50]

전라남도, 완도수목원서 목공예 체험 운영 한다

3월부터 11월까지 완도수목원 목공예체험장서 매일 오전, 오후

이소정 | 입력 : 2023/02/28 [07:50]

[이트레블뉴스=이소정 기자] 전라남도완도수목원은 버려지는 산림자원을 재활용해 환경 보호와 탄소중립 실천에 참여할 ‘목공예 체험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전했다. 3월부터 11월까지 완도수목원 목공예체험장서 매일 오전, 오후 각 1강좌씩 운영한다.

 

▲ 목공예 체험 프로그램 운영 _ 전남도

 

유아, 학생, 가족, 단체 등 다양한 참여자 10명 내외로 구성해 30분에서 2시간 정도 체험을 진행한다. 체험 프로그램에 따라 5천 원에서 4만 원까지 비용이 소요된다. 목공예 체험 프로그램에선 전문가 지도에 따라 숲 가꾸기 목재 부산물 등을 재활용해 완도수목원 대표 캐릭터인 토리나리 탁상시계, 나무로봇 연필꽂이, 우드스피커 등 일상생활에 활용할 수 있는 목공예품을 직접 제작하게 된다. 

 

▲ 목공예 체험 프로그램 운영

 

완도수목원 누리집(www.wando-arboretum.go.kr)에서 신청서를 내려받아 작성하고 전화(061-550-3542)나 팩스로 신청하면 된다. 이석면 완도수목원장은 코로나 완화 분위기에 맞춰 목공예 체험 확대 및 다양한 목제품 개발에 힘쓰겠다고 전했다.

전남 완도군 군외면 초평1길 156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전라남도, 완도수목원, 목공체험, 프로그램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국내여행
충청북도, 6월 ‘여행가는 달’ 수(水) 많은 호수길 여행 9곳 추천
1/3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