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어서울 항공사, 사이다 특가 실시

연중 최대 규모 정기 특가 이벤트 ‘2,000석 이상 오픈’

박소영 | 기사입력 2023/02/01 [07:11]

에어서울 항공사, 사이다 특가 실시

연중 최대 규모 정기 특가 이벤트 ‘2,000석 이상 오픈’

박소영 | 입력 : 2023/02/01 [07:11]

[이트레블뉴스=박소영 기자] 에어서울이 2월 2일(목) 오전 10시부터 국제선 항공권을 최대 98% 이상 대폭 할인된 가격에 판매하는 ‘사이다 특가’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전했다. 사이다 특가는 에어서울이 1년에 단 2회만 실시하는 최대 규모의 정기 이벤트로 일본, 동남아 등 국제선 전 노선을 대상으로 한다.

 

▲ 에어서울 사이다 특가 이벤트 이미지


이번 사이다 특가의 최저 항공운임은 일본 3,900원, 동남아 6,100원으로, 유류할증료와 공항시설사용료가 포함된 편도총액은 △인천~도쿄(나리타) 7만6,000원, 인천~오사카 6만5,900원, 인천~후쿠오카 5만9,900원, 인천~다카마쓰 6만5,900원, 인천~다낭 9만3,700원, 인천~나트랑 10만1,400원, 인천~보라카이(칼리보) 7만9,900원부터다.

 

탑승 기간은 일본과 베트남 노선은 3월 1일부터 10월 28일까지, 보라카이는 3월 1일부터 4월 26일까지다. 사이다 특가는 오는 2일(목) 오전 10시와 6일(월) 오전 10시, 2회에 걸쳐 2,000석 이상의 최저가 좌석이 오픈되며, 8일까지 에어서울 홈페이지 및 모바일 앱을 통해 선착순 판매된다.

서울 강서구 하늘길 176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에어서울, 항공사, 항공권특가, 동남아, 해외여행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국내여행
서울시, 아름다운 서울 봄 꽃길 171선 선정
1/3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