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특별자치도, 인도네시아서 ‘세계자연유산 제주’ 특별전 개최

유네스코 세계자연유산인 제주의 가치를 국내를 넘어 해외에 알리는 전시로

이소정 | 기사입력 2022/12/06 [01:51]

제주특별자치도, 인도네시아서 ‘세계자연유산 제주’ 특별전 개최

유네스코 세계자연유산인 제주의 가치를 국내를 넘어 해외에 알리는 전시로

이소정 | 입력 : 2022/12/06 [01:51]

[이트레블뉴스=이소정 기자] 제주특별자치도 세계유산본부는 지난 2일부터 오는 2023년 1월 6일까지 한 달 간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세계무역센터에서 <세계자연유산 제주 특별전>을 개최한다. 유네스코 세계자연유산인 제주의 가치를 국내를 넘어 해외에 알리는 전시로 그 의미가 크다.

 

▲ 인도네시아 전시회 포스터 _ 제주도

 

‘제주화산섬과 용암동굴’을 선보이는 이번 전시에서는 2007년 한국 최초로 세계자연유산으로 등재된 제주도의 한라산 천연보호구역, 성산일출봉 응회구, 거문오름용암동굴계를 사진과 영상 등 다양한 복합매체를 통해 다채롭게 소개한다. 아티스트 섹션에는 우종택 작가가 참여해 세계자연유산 제주를 지키고 보전하자는 메시지를 전한다.

 

▲ 인도네시아 현지 사진 자료

 

또한,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인 백제역사유적지구가 함께 전시돼 화려했던 백제시대의 유적도 감상할 수 있다. 이 밖에도 세계자연유산 제주를 간접적으로 체험할 수 있는 컬러링북과 팝업키트 등 다채로운 체험 프로그램을 진행해 세계가 인정한 한국의 자연유산 제주를 더욱 효과적으로 알릴 계획이다.

 

▲ 인도네시아 현지 사진 자료

 

한편, 제주도의 제주 화산섬과 용암동굴, 백제의 문화를 상징하는 백제역사유적지구는 경관적 가치와 지질학적 가치를 인정받아 각각 2007년과 2015년에 자연유산과 문화유산으로 유네스코 세계유산에 등재됐다. 이번 전시의 개막식은 2일 자카르타 세계무역센터 로비에서 자카르타 현지 언론, 자카르타 세계무역센터장, 한국관광공사 지사장 등 3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 인도네시아 현지 사진 자료

 

임홍철 세계유산문화재부장은 G20 정상회의 개최지이자 한류 열풍이 부는 인도네시아에서 세계자연유산 제주 특별전을 통해 제주의 아름다움을 선보이게 돼 기쁘다며 더 많은 국가에서 세계자연유산 제주의 가치를 예술작품과 문화행사 등을 통해 널리 알리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문연로 6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한국관광공사 2월 가볼만한 추천 여행지로 선정한 '한류 성지순례' 6곳
1/3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