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네스코 세계 자연유산 고창갯벌에서 ‘2022 고창 갯벌축제’ 개막

2022 고창 갯벌축제, 8월 5일~7일 심원면 만돌어촌체험마을 일원서 개최

강성현 | 기사입력 2022/08/06 [01:50]

유네스코 세계 자연유산 고창갯벌에서 ‘2022 고창 갯벌축제’ 개막

2022 고창 갯벌축제, 8월 5일~7일 심원면 만돌어촌체험마을 일원서 개최

강성현 | 입력 : 2022/08/06 [01:50]

[이트레블뉴스=강성현 기자] 세계자연유산 고창갯벌에서 펼쳐지는 ‘2022 고창 갯벌축제’가 성황리에 개막했다. 심원면 만돌어촌체험마을 특설무대에서 2022 고창 갯벌축제 개막식이 진행됐다. 행사에는 심덕섭 고창군수, 임정호 고창군의회 군의장, 윤준병 국회의원 등 내외빈이 참석해 개막식을 빛냈다. 이어진 축하공연에는 전영록, 박주희, 박상철 등 유명가수들과 미스트롯2 김태연, 윤태화, 성민지 등 인기가수들의 공연으로 축제 분위기가 무르익었다.

 

▲ 고창갯벌축제 개막식 사진 _ 고창군

 

이날 고창 갯벌축제 행사장은 무더위와 코로나를 뚫고 전국에서 몰려든 관광객들로 북적였다. 맨손 풍천장어 잡기 체험부스에는 남녀노소 할 것 없이 물 속에서 재빠르게 움직이는 풍천장어를 잡느라 무더위를 잊고 손에 장어를 낚아채며 환호했다.

 

고창갯벌축제위원회(위원장 김충)는 최근 빠르게 재확산하고 있는 코로나19를 염두하고 마스크 착용, 손소독제 사용 등 방역상황을 점검하고 방역방송 등을 통한 철저한 안전관리를 실시했다.

 

▲ 고창갯벌축제 개막식 사진 _ 고창군

 

김충 고창갯벌축제위원장은 축제 개막을 성공적으로 마칠 수 있게 도와주신 만월어촌계 분들과 축제 관계자분들께 감사드린다”며 “축제 마지막 날까지 관광객들이 안심하고 즐길 수 있도록 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심덕섭 고창군수는 부드러운 갯벌 속에서 아이들과 함께 마음 놓고 뛰어놀 수 있는 이번 축제에 많은 분들이 찾아오셔서 청정해안과 친환경 먹거리를 마음껏 느끼며 즐거운 체험, 신나는 추억을 담아 가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전북 고창군 심원면 애향갯벌로 320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국내여행
여름끝 가볼만한 곳, 강원도 백운산 자락 맑은 계곡 품은 원주 미담(味談) 펜션
1/3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