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유명 유튜버와 부산국가지질공원 홍보

자연경관·지질유산·탐방로 등 두루 갖춘 도시형 지질공원의 매력 알려

이형찬 | 기사입력 2022/07/05 [21:31]

부산시, 유명 유튜버와 부산국가지질공원 홍보

자연경관·지질유산·탐방로 등 두루 갖춘 도시형 지질공원의 매력 알려

이형찬 | 입력 : 2022/07/05 [21:31]

[이트레블뉴스=이형찬 기자] 부산시(시장 박형준)가 부산 출신 여행 유튜버 ‘곽튜브(본명 곽준빈)’와 함께 강, 산, 바다를 아우르는 부산의 대표 자연 명소 ‘부산국가지질공원’ 홍보에 나선다. 국가지질공원은 지구과학적으로 가치가 높고, 경관이 우수한 지역 가운데 자연공원법에 따라 환경부장관이 인증한 공원이다. 부산에는 14개 자치구에 지질명소 12곳이 있으며 면적은 296.98㎢(육상 287.99㎢, 해상 9.10㎢)에 달한다.

 

시는 지난 2013년, 국가지질공원을 인증받은 이후 태종대, 이기대, 금정산, 구상반려암 등 4곳에 지질공원 해설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송도해상케이블카, 금정산성막걸리 등 지질공원 내 지역대표 사업(브랜드)과 협업하는 등 부산국가지질공원을 적극적으로 홍보해왔다. 지역 출신의 유명 유튜버가 직접 부산국가지질공원을 다니며 소개하는 이번 홍보 영상이 도시형 지질공원의 매력을 널리 알리고, 지질공원에 대한 시민들의 관심을 유도할 것으로 기대한다.

 

▲ 곽튜브 영상 _ 부산광역시

 

영상에는 곽튜브가 부산국가지질공원의 대표 지질명소인 오륙도와 이기대를 걸으며 해양도시 부산의 아름다움을 간직한 해안 절경을 소개하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모습이 담겼다. 현장 곳곳에서 팬들과 만나 직접 소통하는 모습도 살펴볼 수 있다. 

 

곽튜브는 “부산이 고향인데 이런 곳은 처음”이라며 부산국가지질공원의 아름다움에 감탄하며 “세계 여행을 많이 해봤지만, 부산의 지질공원이 유명 여행지와 견주어도 그에 못지않은 아름다움을 지니고 있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영상은 부산시 공식 유튜브 채널인 <붓싼뉴스>에서 볼 수 있다. 

 

아울러, 시는 부산국가지질공원을 포함한 1강·3산·7대 권역에 20개 명소*를 유네스코 세계지질공원으로 인증받기 위해 지난해 9월, 신청서를 제출하였으며 올 8월 현장평가를 앞두고 있다. 우리나라에는 지난 2010년 제주를 시작으로 청송(2017년), 무등산(2018년)이 유네스코 세계지질공원으로 인증받았으며 2020년에는 한탄강 세계지질공원이 지정된 바 있다. 시는 부산의 자연 명소가 세계적인 명소로 자리매김하도록 유네스코 세계지질공원 인증을 위해 노력한다는 방침이다.

 

이근희 부산시 녹색환경정책실장은 앞으로 부산지질명소 내에 있는 천연기념물, 명승지 등 다양한 관광 콘텐츠와 연계해 여러 관광 자원을 개발해나갈 것”이라며“유네스코 세계지질공원 인증에도 시민 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응원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부산 연제구 중앙대로 1001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국내여행
여름끝 가볼만한 곳, 강원도 백운산 자락 맑은 계곡 품은 원주 미담(味談) 펜션
1/3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