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원 요천생태습지공원 방문객 “북적”

주말 시민 휴식공간으로 각광, 전년 같은 기간 대비 50% 증가

양상국 | 기사입력 2022/05/13 [10:50]

남원 요천생태습지공원 방문객 “북적”

주말 시민 휴식공간으로 각광, 전년 같은 기간 대비 50% 증가

양상국 | 입력 : 2022/05/13 [10:50]

[이트레블뉴스=양상국 기자] 남원시 요천생태습지공원과 애견놀이터가 봄나들이를 위한 힐링 여가 공간으로 많은 시민들이 방문하고 있어 화제다. 시는 올해 5월 10일까지 1만,299명(공원 7,359명, 애견놀이터 2,940명)이 다녀갔다고 전했다. 이는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약 50% 증가한 수치로, 2021년 1월 1일 ~ 2021년 5월 10일까지는 6,882명(공원 5,216명, 애견놀이터 1,666명)이 다녀간 바 있다.

 

▲ 요천생태습지공원 주말 방문객 북적 _ 남원시

 

특히 올해는 주말 평균 150-200명 가량 방문하는 등 그동안 코로나로 나들이를 나오지 못 했던 수많은 시민들이 모정, 쉼터를 이용하면서 시민 휴식공간으로 각광을 받고 있다. 요천생태습지공원은 주생면 중동리 쓰레기매립장 및 하수처리장 부지에 87억원을 들여 2014년 완공한 대표적 생태계 복원 장소이다. 

 

▲ 요천생태습지공원 

 

하수처리장 방류수를 활용해 145,298㎡ 규모로 조성한 친환경 습지공원으로, 단지부와 습지부로 나누어져있다. 단지부에는 야구장, 족구장, 농구장 등의 생활 체육시설, 산책로, 수목 등으로 조성되어 있고, 습지부에는 생태탐방로, 관찰전망데크, 수생식물원 등 생태친수공간 등이 조성되어 있다.

 

또한, 2018년 전라북도 최초로 개장한 애견놀이터는 2,000㎡ 규모에 소형견, 중대형견, 격리공간으로 각각 구분되어 있고, 음수대, 애견인 쉼터, 배변 수거함, 화장실, 주차장 등 편의시설이 갖춰져 있어 동물 등록이 된 반려견과 동행하면 누구나 무료로 이용 가능하다. 

 

▲ 요천생태습지공원

 

남원시 환경사업소는 금년 들어 요천생태습지공원 및 애견놀이터를 방문하는 시민들이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화장실, 개수대 보수 및 도색 등 기존 시설물 정비를 실시하였으며, 산책길 활성화를 위한 태양광 가로등 추가설치, 잔디 식재공사 등 시설물 보강공사도 시행하였다.

 

남원시 관계자는 요천생태습지공원에 방문하는 시민들의 만족스러운 이용환경을 위한 공원 정비를 철저히 실시하여 남원을 대표하는 명소가 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전북 남원시 주생면 중동리 1292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문화재청 궁능유적본부, 봄철 조선왕릉 숲길 개방
1/3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