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안군 기점소악도, 순례자의섬 게스트하우스 개장

기존 16인실 게스트하우스를 포함하면 1일 최대 40명의 인원을 수용

이소정 | 기사입력 2022/04/21 [10:12]

신안군 기점소악도, 순례자의섬 게스트하우스 개장

기존 16인실 게스트하우스를 포함하면 1일 최대 40명의 인원을 수용

이소정 | 입력 : 2022/04/21 [10:12]

[이트레블뉴스=이소정 기자] 전남 신안군은 지난 18일 순례자의섬으로 알려진 증도면 기점소악도에 게스트하우스를 신축하고 관계자와 지역 주민 등 1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개장식을 가졌다. 이번에 개장한 게스트하우스는 4인실 4실과 8인실 1실 등 총 5객실로 수용인원 24명이다. 기존 16인실 게스트하우스를 포함하면 1일 최대 40명의 인원을 수용할 수 있다.

 

▲ 기점소악도, 순례자의섬 게스트하우스 개장 _ 신안군

 

또한 방문객들의 편의 제공을 위한 부대시설 카페와 특산품 판매장, 식당 등을 마련하여 아름다운 섬과 12사도 건축미술작품이 어우러진 고즈넉한 풍경속에서 체류하고 싶은 방문객의 휴식과 여행편의를 제공하고자 시범운영을 거쳐 개장하였다. 

 

군 관계자는 순례자의섬 게스트하우스가 기점소악도의 관광상품 역할을 함으로써 방문자에게는 안전하고 편안한 쉼터가 되어 지역 소득 증대에 기여할 수 있도록 효율적이고 안정적으로 운영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순례자의섬 기점소악도는 108명 거주하는 작은 섬마을에서 이제는 년 5만 3천여명의 많은 여행자들이 방문하는 신안군의 또 다른 대표관광지로 떠오르고 있다.

전남 신안군 증도면 소기점길 23-58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문화재청 궁능유적본부, 봄철 조선왕릉 숲길 개방
1/3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