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고궁박물관, ‘스튜디오 고궁-온(溫)’ 개국

높은 품질의 온라인 콘텐츠를 제작하여 모든 국민에게 제한 없이 신속하게

이소정 | 기사입력 2022/01/25 [11:18]

국립고궁박물관, ‘스튜디오 고궁-온(溫)’ 개국

높은 품질의 온라인 콘텐츠를 제작하여 모든 국민에게 제한 없이 신속하게

이소정 | 입력 : 2022/01/25 [11:18]

[이트레블뉴스=이소정 기자] 문화재청 국립고궁박물관(관장 김인규)은 박물관 내 온라인 교육 영상 콘텐츠를 제작하는 공간인 고궁-온(溫)을 지난 20일에 개국하였다. ‘스튜디오 고궁-온(溫)’은 국립고궁박물관의 사회교육 프로그램을 한층 더 원활히 운영하고, 더 높은 품질의 온라인 콘텐츠를 제작하여 모든 국민에게 제한 없이 신속하게 제공하고자 마련한 것이다.

▲ 국립고궁박물관 ‘스튜디오 고궁 온(溫) _ 문화재청

 

고궁-온(溫)은 국립고궁박물관의 줄임말인 ‘고궁’과 온라인(online)의 ON(온), 한자어 온(溫)의 의미까지 포함하여 조합한 단어로 조선왕실과 대한제국 황실의 문화유산을 유아동부터 성인, 사회배려계층 등 국민 모두에게 제공하는 따듯한 박물관이 되겠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 국립고궁박물관 ‘스튜디오 고궁 온(溫) _ 문화재청


‘스튜디오 고궁-온(溫)’은 대한제국 황실에서 황제가 사용한 자동차를 주제로 한 ’부릉부릉 어차‘를 비롯해 ’왕실문화 심층탐구‘ 등 총 32종의 교육 콘텐츠를 제작하고 500여회의 교육을 운영할 예정이다. 온라인 교육에 참가하고 싶은 분들은 국립고궁박물관 누리집(https://www.gogungmuseum.go.kr)에서 교육을 희망하는 날로부터 한 달 전 미리 신청하면 되며 신청자에게는 교육 시작 전에 교육 프로그램과 관련한 활동지 또는 체험 꾸러미(키트)를 신청자에게 무료로 배부한다. 

서울 종로구 효자로 12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