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보라매공원 황톳길 새단장

보라매공원 지압보도 안에 원형 황토 발마사지 전용공간 새단장

김미숙 | 기사입력 2021/10/29 [07:01]

서울시, 보라매공원 황톳길 새단장

보라매공원 지압보도 안에 원형 황토 발마사지 전용공간 새단장

김미숙 | 입력 : 2021/10/29 [07:01]

[이트레블뉴스=김미숙 기자] 서울시 보라매공원 지압보도가 황토와 낙엽을 밟을 수 있는 특별한 산책길로 변신하였다. 분주한 도심에서 벗어나 아름드리 숲길에서 황토를 가볍게 지르밟으며 가을 속 여유를 만끽할 수 있다. 보라매공원 내 지압보도는 2007년 11월 재정비 이후 자갈길, 모랫길, 세족장 등 편의시설을 갖추고 있어 이용객에게 사랑 받는 장소였지만 사람이 늘 많이 사용하는 장소인만큼 개선해달라는 요구가 많았다. 서울시 동부공원녹지사업소는 보라매공원 내 지압보도를 이용객의  요구사항 등을 반영하여 황토 발마사지를 하며 산책할 수 있는 공간으로 새단장했다고 전했다.

 

▲ 황토 발마사지 전용공간 _ 서울시

 

지압보도 주변에 황토 발마사지 원형(2㎡) 전용공간을 새로 마련하였고, 기존의 구간에도 황토 5ton을 추가로 보충, 황톳길 걷기 느낌을 최대한 살려 이용객의 만족도를 높였다. 황톳길을 걸으면 혈액순환 향상과 면역기능이 좋아지고 피로 회복에도 도움을 준다. 특히 물과 배합하여 황토 족욕을 할 수 있어 황토의 감촉과 부드러움은 정서적 안정에도 효과가 크다.

▲ 황톳길

 

또한, 지압보도의 황토가 우기시 빗물에 유실되는 경우가 많았는데 빗물유입 차단 시설을 설치하여 이용자의 불편함이 없도록 하였다. 빗물유입 차단 시설은 지압보도가 접한 경사면에 설치하여 빗물이 우회토록 하였고, 콩자갈 1ton을 보충하였다. 보라매공원 내 맨발 지압보도를 이용하고자 하는 시민은 누구나 공원에서 예약없이 사용 가능하며 별도의 시설 이용료는 없다. 박미애 서울시 동부공원녹지사업소장은 보라매공원 내 지압보도의  새 단장으로 여유와 건강을 동시에 얻을 수 있는 장소로 거듭나도록 관리하겠다고 전했다.

서울 동작구 신대방동 722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제주관광공사 코로나19 이후 변화된 여행 트렌드 반영한 계절별 '제주마을산책' 발표
1/3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