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어서울, 오는 12월 23일 인천~괌 노선 운항 재개

사이판 등 수요가 있는 휴양지 중심으로 국제선 확대

박소영 | 기사입력 2021/10/20 [00:20]

에어서울, 오는 12월 23일 인천~괌 노선 운항 재개

사이판 등 수요가 있는 휴양지 중심으로 국제선 확대

박소영 | 입력 : 2021/10/20 [00:20]

[이트레블뉴스=박소영 기자] 에어서울이 코로나19 확산으로 중단했던 인천~괌 노선을 약 700일만에 운항 재개한다. 에어서울(대표 조진만)은 12월 23일부터 인천~괌 노선에 재취항한다고 지난19일 밝혔다. 인천~괌 노선은 목요일과 일요일 주 2회 스케줄로 운항한다. 괌 외에도 사이판 등 신혼여행 수요가 있는 휴양지 노선을 중심으로 국제선 운항을 점진적으로 확대할 계획이라고 한다.

 

▲ 에어서울 항공기 


에어서울 관계자는 위드 코로나의 추진으로 여행 심리도 서서히 회복되고 있어, 여행사와 협력해 선제적으로 대응할 예정이다.며, 정부 시책 등을 주시하면서 트래블 버블 협정 체결이 추진되는 국가를 중심으로 적시에 국제선 운항을 재개할 수 있도록 준비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에어서울은 국내 코로나19 감염이 확산되면서 2020년 3월 부로 운항 중이던 국제선 19개 노선을 모두 중단했다. 국제선 운항을 전면 중단한 후에는 김포~제주 노선을 증편하고 김포~부산(김해), 부산~제주 노선에 취항하는 등 국내선 운항을 확대해 왔으며, 작년 8월과 10월에는 상용 수요를 겨냥해 옌타이와 칭다오 노선에 신규 취항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관광공사 추천 11월 걷기여행길 5곳 ②
1/3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