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산문화재야행(夜行), 근대문화유산을 느끼는 색다른 추억 선사

문화유산 향유사업으로 근대 역사문화유산이 밀집된 군산 내항 및 원도심 일원에서

강성현 | 기사입력 2021/09/15 [08:45]

군산문화재야행(夜行), 근대문화유산을 느끼는 색다른 추억 선사

문화유산 향유사업으로 근대 역사문화유산이 밀집된 군산 내항 및 원도심 일원에서

강성현 | 입력 : 2021/09/15 [08:45]

[이트레블뉴스=강성현 기자] 군산만의 문화유산을 기반으로 야간형 문화향유 컨텐츠로 큰 호응을 얻은 군산문화재야행(夜行)이 지난 9~11일, 3일간에 걸쳐 근대문화유산 빛의 거리를 걷다 라는 주제로 현장행사를 성황리에 마쳤다. 군산문화재야행(夜行)은 문화유산 향유사업으로 근대 역사문화유산이 밀집된 군산 내항 및 원도심 일원에서 문화유산을 활용한 8가지 야간형 테마를 주제로 30여가지의 다채로운 전시·공연·체험 프로그램을 통해 많은 관람객들에게 과거와 현재를 넘나드는 재미를 선사했다. 특히 지역예술인들이 직접 공연하는 등 색다른 추억을 선사하여 큰 호응을 이끌어냈다.

 

▲ 군산문화재야행 성료 _ 군산시


또한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개막식·개막공연 생략, 공연 프로그램 무관중 생중계 운영, 체험프로그램 온라인 전환 등 대면프로그램의 비중을 축소하고 비대면(온라인) 프로그램을 확대, 코로나19로부터 안전한 행사를 진행했다. 야행맨이 간다 프로그램 참여자는 내가 보고 싶은 문화재와 프로그램을 행사장에 직접 가지 않고 야행맨과의 실시간 소통을 통하여 즐길 수 있어서 색다른 추억이 되었다 고 전했다.

채왕균 문화예술과장은 이번 군산문화재야행을 통하여 장기간 코로나19로 지친 시민들의 심신에 작은 위로가 될 수 있는 시간이 되었길 바란다 고 전하며, 앞으로도 군산문화재야행이 전국 최고의 야간형 문화향유콘텐츠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지난 11일까지 치러진 현장 프로그램 이외에도 군산문화재야행 N행시 대회, 내가만든 문화재교구 뽐내기 등의 일부 온라인 프로그램은 오는 17일까지 참여할 수 있으며, 군산문화재야행 홈페이지, 유튜브 채널에서 공연 영상, 문화재해설 및 VR·AR체험등은 상시 체험이 가능하다.

전북 군산시 해망로 240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국립수목원 수목원 단풍 이달 22-30일 절정에 이른다
1/3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