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안군, 연꽃축제 일정 확정으로 축제준비 본격 돌입

다양한 의견을 수렴했으며, 갯벌축제에 이어 연꽃축제도 비대면 온라인

박미경 | 기사입력 2021/06/15 [06:02]

무안군, 연꽃축제 일정 확정으로 축제준비 본격 돌입

다양한 의견을 수렴했으며, 갯벌축제에 이어 연꽃축제도 비대면 온라인

박미경 | 입력 : 2021/06/15 [06:02]

[이트레블뉴스=박미경 기자] 무안군은 지난 11일 축제추진위원회 실무협의회를 개최하여 연꽃축제 일정을 확정하고 본격적인 축제준비에 돌입한다. 군은 지난달 26일 황토갯벌랜드 과학관에서 축제추진위원회 전체 회의를 개최하여 연꽃축제 개최여부에 대한 주민여론과 축제 발전방향에 대한 다양한 의견을 수렴했으며, 갯벌축제에 이어 연꽃축제도 비대면 온라인 방식으로 개최하기로 했다.

 

전체 회의에 이어서 열린 실무협의회에서는 축제 준비기간, 여름 휴가철, 연꽃 개화시기 등 여러 가지 요인을 고려해 8월 18일부터 22일까지 5일간 연꽃축제를 개최하기로 최종 결정했다.

 

▲ 무안회산백련지 _ 무안군 

 

또한 축제 개최시기 외에도 중·장년층을 유입할 수 있는 온라인 콘텐츠, 동호회와 연계한 프로그램, 접근성이 좋은 인근 도시의 관광객 유입방안 등 지역 축제와 관광 발전에 대한 다양한 의견이 제시되었다.

 

박일상 축제추진위원회 위원장은 많은 논의 끝에 올해 연꽃축제 개최시기를 결정했다며 6월에 개최하는 갯벌축제의 운영결과를 분석·보완하여 축제의 완성도를 높이고 연꽃축제를 코로나시대 새로운 변화에 대응하는 대한민국 대표 축제로 만들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올해로 24회째를 맞는 무안연꽃축제는 10만 평이 넘는 광활한 백련자생지인 일로읍 회산백련지를 배경으로 개최되는 무안군의 대표적인 여름축제이다.

전남 무안군 해제면 유월리 1-1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8월 낭만 가득한 전남 섬에서 안전한 휴가를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