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동편백자연휴양림, 한국관광공사 여름시즌 비대면 안심관광지 25선 올라

하동 출신 재일교포 사업가 고 김용지씨가 1976년부터 조성한 편백숲으로 울창한

이형찬 | 기사입력 2021/06/15 [05:45]

하동편백자연휴양림, 한국관광공사 여름시즌 비대면 안심관광지 25선 올라

하동 출신 재일교포 사업가 고 김용지씨가 1976년부터 조성한 편백숲으로 울창한

이형찬 | 입력 : 2021/06/15 [05:45]

[이트레블뉴스=이형찬 기자] 하동군은 옥종면에 있는 하동편백자연휴양림이 한국관광공사가 선정한 2021 여름시즌 비대면 안심관광지 25선에 올랐다. 여름철 비대면 안심관광지는 혼잡도가 낮은 관광지 가운데 바다·섬·계곡·숲 등 여름 휴가지로 매력도가 높은 곳을 중심으로 한국관광공사가 구성한 관광분야 전문가 선정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선정됐다.

 

하동편백휴양림은 하동 출신 재일교포 사업가 고 김용지씨가 1976년부터 조성한 편백숲으로, 약 120㏊ 면적에 편백나무가 울창하게 우거져 있으며 2020년 여름 개장했다. 

 

▲ 하동편백휴양림 _ 하동군 


이곳 편백휴양림은 1코스 상상의 길, 2코스 마을소리 길, 3코스 힐링길 등 3개 코스의 산책로가 잘 갖춰져 있다. 편백숲 길을 따라 피톤치드 삼림욕을 할 수 있으며 몸과 마음을 쉬고 치유할 수 있는 힐링명소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또한 마음의 소리 방, 치유의 방, 마음 쉼표의 방, 발걸음의 방 등 10개 동으로 구성된 숲속의 집에서 자연과 함께 숙박도 할 수 있다.

 

▲ 하동편백휴양림


군 관계자는 이번 여름휴가는 하동편백휴양림에서 안전하고 시원하게 즐기기를 바라며 관광객이 안심하고 여름을 즐길 수 있도록 방역관리에도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전했다.

경남 하동군 옥종면 돌고지로 1088-51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8월 낭만 가득한 전남 섬에서 안전한 휴가를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