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산예술의전당, 봄바람 살랑 불면 얼쑤 국악 콘서트 락 개최

지난 1984년부터 38년 동안 전라북도 한국음악의 맥을 이어 가고 있는 명실상부

박미경 | 기사입력 2021/05/12 [04:21]

군산예술의전당, 봄바람 살랑 불면 얼쑤 국악 콘서트 락 개최

지난 1984년부터 38년 동안 전라북도 한국음악의 맥을 이어 가고 있는 명실상부

박미경 | 입력 : 2021/05/12 [04:21]

[이트레블뉴스=박미경 기자] 군산예술의전당이 오는 15일 15시 봄바람처럼 신명나는 전북도립국악원의 국악콘서트 락(樂)을 대공연장 무대에 올린다. 최고의 실력을 자랑하는 전라북도립국악원은 지난 1984년부터 38년 동안 전라북도 한국음악의 맥을 이어 가고 있는 명실상부 우리나라 최고의 국악단이다. 전주대사습놀이 등 국내 유수의 경연대회에서 수상경력을 자랑하는 단원들로 구성돼 있으며 매년 30회 이상의 공연을 올리며 국악의 대중화를 위해 힘쓰는 단체다.

 

▲ 국악콘서트 락 _ 군산시 


국악콘서트 락(樂)은 60여 명의 관현악 단원과 KBS 불후의 명곡, 살림하는 남자들에 출연 중인 국악인 박애리의 사회와 협연이 진행되며 국악가요를 시작으로 아쟁 협주곡 금당, 해금 협주곡 추상등을 선보이며 풍성한 우리 선율과 함께 더욱 멋 스럽고 웅장한 국악의 매력을 발산 할 예정이다. 또한 이번 공연은 전석 무료로 운영되며 사회적 거리두기 방역 수칙에 따라 좌석 한 칸 띄어 앉기 객석제가 적용되며, 기타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하는 가운데 진행될 예정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세종대왕릉 위토답 에서 어린이 손모내기 체험 시행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