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양군, 사계절 관광휴양시설 민간개발사업 속도 낸다

회의는 사업추진 경위 및 개요 설명, 추진계획 브리핑, 협상 안건에

양상국 | 기사입력 2021/05/11 [09:15]

단양군, 사계절 관광휴양시설 민간개발사업 속도 낸다

회의는 사업추진 경위 및 개요 설명, 추진계획 브리핑, 협상 안건에

양상국 | 입력 : 2021/05/11 [09:15]

[이트레블뉴스=양상국 기자] 관광1번지 단양군에 대규모 민간자본이 투입되는 ‘사계절 관광휴양시설 개발사업’이 첫 협상단 회의를 시작으로 속도를 낼 전망이다. 군은 군청 3층 영상회의실에서 박대순 부군수를 협상단장으로 하는 단양군 협상단 8명과 우선협상 대상자 측 이재천 협상단장 등 8명이 모여 회의를 지난 7일 개최했다.

 

이번 협상단 회의는 우선협상 대상자인 동부건설(주) 컨소시엄(동부건설, 원익엘앤디)이 지난 3월 공모에서 최종 선정된 이후 처음이다. 회의는 사업추진 경위 및 개요 설명, 추진계획 브리핑, 협상 안건에 대한 의견 교환에 이어 협약서 내용 토의 순으로 진행됐다.

 

▲ 사계절 관광휴양시설 조감도 _ 단양군 


동부건설 컨소시엄은 대강면 올산리 사업부지(120만1761㎡)에 1075억 원을 투자해 2026년까지 골프장, 리조트, 백두대간 힐링존, 액티비티존 등 체류형 거점 관광휴양 시설 조성을 담당하게 된다.

 

이번 사업 추진으로 군은 상대적으로 낙후된 대강면 올산 지역이 기존 이미지를 탈피하고 지역 관광의 중심지로 재도약의 기반을 마련했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고 보고  있으며, 위축된 지역경제에도 큰 활력을 가져올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군은 향후 90일간의 사업협약을 위한 실무협상을 거쳐 사업의 공정성과 절차적 당위성을 확보해 사전 민원 요소를 해소하는 등 사업의 안정적인 완성을 목표로 협상을 이끌어 갈 계획이다. 또한, 관광시장 활성화를 위해 기존 관광 플랫폼과 파머스 마켓을 연계 운영하고 지역 주민을 채용하는 등 사업의 공공성도 확보할 방침이라고 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세종대왕릉 위토답 에서 어린이 손모내기 체험 시행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