밀양시, 영남루 앞 밀양강 희망 불빛거리 운영한다

코로나19로 지친 시민들에게 희망을 주고 한마음 한뜻으로

이형찬 | 기사입력 2021/04/30 [09:35]

밀양시, 영남루 앞 밀양강 희망 불빛거리 운영한다

코로나19로 지친 시민들에게 희망을 주고 한마음 한뜻으로

이형찬 | 입력 : 2021/04/30 [09:35]

[이트레블뉴스=이형찬 기자] 경남 밀양문화재단은 내달 3∼31일까지 한 달 동안 영남루 앞 밀양강 일원에서 밀양강 희망 불빛거리를 운영한다. 이번 프로젝트는 어린이날, 어버이날 등 가정의 달 5월을 맞아 가족애와 동료애가 넘치는 분위기를 조성하고 코로나19로 지친 시민들에게 희망을 주고 한마음 한뜻으로 이를 극복하자는 염원을 담아 마련됐다.

 

▲ 밀양강+희망 불빛거리 운영 


밀양강 희망 불빛거리는 밀양강 둔치와 영남루 등 모두 8구역으로 나눠 낮에는 포토존으로 밤에는 화려한 불빛거리로 운영된다. 영남루 일원 희망의 오색달 전시를 비롯해 밀양강 둔치에서는 가족과 연인이 함께 즐길 수 있는 아이템 조명과 만화 캐릭터 유등, 그리고 정크아트로 유명한 김후철 작가의 트랜스포머와 미니언즈 등을 만날 수 있다.

 

밀양문화재단 대표이사는 코로나19로 지친 우리 시민들에게 조금이나마 위로와 희망을 드리고 싶은 생각에 이번 전시를 기획했다며 앞으로도 방역을 철저히 지키면서 소소한 재미를 드릴 수 있는 기획전시를 더 많이 개발하겠다고 전했다.

경남 밀양시 중앙로 324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세종대왕릉 위토답 에서 어린이 손모내기 체험 시행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