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로 떠나는 맘(MOM)에 쏙 드는 태교여행

판소리 체험, 약선 한정식 체험, 색동 고무신 만들기 등

이소정 | 기사입력 2021/04/24 [06:47]

전주로 떠나는 맘(MOM)에 쏙 드는 태교여행

판소리 체험, 약선 한정식 체험, 색동 고무신 만들기 등

이소정 | 입력 : 2021/04/24 [06:47]

[이트레블뉴스=이소정 기자] 세쌍둥이 예비엄마인 개그우먼 황신영이 태교여행에 좋은 여행지로 전주를 추천했다. 전주시는 지난23일 개그우먼이자 유명 SNS 인플루언서인 황신영 부부를 초청해 ‘맘(MOM)에 쏙 드는 태교여행’을 주제로 팸투어를 진행했다. 태교여행 팸투어는 태교와 어울리는 전주 관광자원을 중점적으로 소개하며, 미식·체험·사진여행 등의 시간으로 진행됐다.

 

▲ 개그우먼 황신영 태교여행

 

이날 황신영 부부는 판소리 체험으로 태교여행을 시작했다. 자연의 소리인 a파에 가장 근접한 음악이라는 국악은 장단이 어머니의 심장소리와 비슷해 아이가 편안함을 느낄 수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황신영 부부는 판소리 춘향가 중 춘향이 이 도령과 사랑을 나누는 장면을 그린 사랑가를 주고받았다.

 

이어 ‘임신부를 위한 약선 한정식’을 맛보는 미식 태교여행을 이어나갔다. 전주에서 직접 재배한 식재료로 만든 약선 유산슬, 눈꽃 탕수육, 토마토 김치, 봄나물 등 임신부와 태아를 위한 건강한 메뉴를 맛봤다. 황신영 부부는 전주한옥마을 내 공예명품길 골목을 찾아 11월에 태어날 세쌍둥이를 위한 선물도 준비했다. 색동 고무신을 만들며 곧 만날 세쌍둥이의 건강과 복을 기원하기도 했다.

 

황신영은 “곧 만날 세쌍둥이와 함께하는 우리 가족의 첫 여행지로 전주에 와서 정말 행복했다”면서 “전주한옥마을뿐만 아니라 오송제 등을 걸으며, 임신 스트레스도 해소하고 힐링이 되는 태교여행이었다”고 전했다.

 

정명희 전주시 관광거점도시추진단장은 “코로나19 이후 해외 태교여행 수요가 국내로 전환됨에 따라 전주만의 관광자원을 바탕으로 관광업계와 전문가 자문을 통해 상품화할 예정”이라며 “반려동물 동반 여행, 자전거 여행, 미식 여행 등 특수목적 관광 상품을 발굴해 관광객 유치를 도모할 것”이라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고창 선운산 꽃무릇 활짝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