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양군, 단양강 주변에 유채꽃 가득한 꽃밭을 조성한다

단양읍은 지난달 11일 로터리 작업과 꽃씨 파종을 완료했으며, 지속적인

한미숙 | 기사입력 2021/04/20 [10:36]

단양군, 단양강 주변에 유채꽃 가득한 꽃밭을 조성한다

단양읍은 지난달 11일 로터리 작업과 꽃씨 파종을 완료했으며, 지속적인

한미숙 | 입력 : 2021/04/20 [10:36]

[이트레블뉴스=한미숙 기자] 관광1번지 단양군이 풍광이 수려한 단양강변을 찾는 지역 주민들과 방문객들을 위해 코로나블루를 시원하게 날려줄 대규모 봄꽃 정원 사업을 추진한다. 군은 단양읍 상진리 장미터널부터 단양강 잔도 입구까지 길이 1.2km, 면적 1만1240㎡ 규모의 유채꽃 가득한 꽃밭을 조성할 계획이다. 사업을 담당하는 단양읍은 지난달 11일 로터리 작업과 꽃씨 파종을 완료했으며, 지속적인 물주기와 시비 등 관리를 통해 5월 중순경 꽃이 피기 시작해 5월 말 또는 6월 초 만개한 유채꽃을 관람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했다.

 

▲ 지난해 단양강 코스모스길 _ 단양군  


상진리 강변은 그간 잡풀과 잡목이 우거지고 무단 투기된 쓰레기 등으로 도시미관을 저하시킨다는 지적이 있었으나, 단양읍의 지속적인 노력으로 지난해 봄철 메밀꽃밭과 가을철 코스모스 정원으로 탈바꿈돼 주민들로부터 많은 찬사를 받았다. 더욱이 유례없는 코로나19 상황으로 일상의 제약이 길어지면서 무력감과 우울감을 느끼는 군민들과 관광객들에게 화사하고 아름다운 꽃들이 큰 위로와 활력소가 됐다는 호평이 많다.

 

군은 단양강 수변의 수질 개선과 대규모 야생화 식생대 조성을 위한 한강수계 단양호 수질개선사업도 추진한다. 지난해 10월 한강유역환경청의 2020년 친환경 청정사업 공모에 선정돼 총 40억 원의 사업비를 투입, 단양읍 별곡리∼상진리 수변 2.7km 구간에 생태복원을 위한 1만6916㎡ 면적의 사면 식생대가 조성 중이다.

 

군은 올해 단양읍 도전리∼별곡리에 2만3105㎡ 면적의 식생대를 추가로 조성하며, 오는 6월께 유채꽃과 함께 다년생인 금계국, 샤스타데이지부터 일년생일 백일홍 등 만개한 꽃들을 볼 수 있을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한편, 단양읍은 사계절 활짝 핀 꽃들이 방문객들에게 좋은 추억이 될 수 있도록 올 가을에는 유채꽃이 진 자리에 코스모스 정원을 조성해 일년 내 내 꽃내음 가득한 단양강 수변 장관을 연출할 계획이라고 한다.

충북 단양군 단양읍 상진리 1017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세종대왕릉 위토답 에서 어린이 손모내기 체험 시행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