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산시 익산예술의전당, 한문연 공모 선정

다양한 우수공연 프로그램·콘텐츠 제공 등 지역문화 격차 해소 기대

박미경 | 기사입력 2021/04/13 [05:52]

익산시 익산예술의전당, 한문연 공모 선정

다양한 우수공연 프로그램·콘텐츠 제공 등 지역문화 격차 해소 기대

박미경 | 입력 : 2021/04/13 [05:52]

[이트레블뉴스=박미경 기자] 익산예술의 전당이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한문연) 공모 사업 에 선정돼 시민들에게 보다 다채로운 문화·예술 프로그램을 제공할 수 있게 됐다. 예술의전당은 한문연 공모 사업에서 총 5개 분야가 선정돼 3억원 가량의 국비를 확보했다.

 

이번 선정된 사업으로는 문예회관과 함께하는 방방곡곡 문화공감 사업에 우수공연 프로그램’과 문예회관, 예술단체 공연콘텐츠 공동제작·배급 프로그램’, 지역문화예술회관 문화가 있는 날, 전시공간 활성화 지원 사업, 문예회관 문화예술교육 프로그램 지원 사업, 전시해설 인력 지원 사업 등으로 총 2억9천883만원의 국비를 확보하게 됐다.

 

▲ 한문연 공모 선정1(뮤지컬_여명의눈동자) _ 익산시 


우선 문예회관과 함께하는 방방곡곡 문화공감 사업-우수공연프로그램은 뮤지컬 여명의 눈동자, 클림트&뮤직 콘서트, 연극 숙희책방이 선정돼 시민들에게 다양한 공연콘텐츠를 제공하며 지역문화 격차 해소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한문연의 신규 사업인 문예회관과 함께하는 방방곡곡 문화공감 사업-문예회관, 예술단체 공연콘텐츠 공동제작·배급 프로그램 사업은 안동문화예술의전당을 대표 기관으로 익산예술의전당과 안성맞춤아트홀이 협업하는 사업이다.

 

전당은 고(故) 이영훈 작곡가의 클래식 소품을 중심으로 하는 음악 콘텐츠를 제작 중이며 해당 사업을 통해 문예회관의 공연 제작·배급의 역할을 강화할 예정이다.

 

▲ 한문연 공모 선정3(클림트앤뮤직콘서트) 


지역문화예술회관 문화가 있는 날은 일상에 예술을 더하다 라는 사업명으로 오는 6월부터 11월까지 매월 마지막 주 목요일에 솜리문화예술회관 중공연장에서 총 6회의 공연을 펼치게 된다. 또한 전시공간 활성화 지원 사업’에서는 전시공간 활성화 사업을 통해 테리보더의 먹고, 즐기고, 사랑하라展이 선정돼 관람객의 미술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고 미술 전시에 보다 쉽게 접근을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 한문연 공모 선정2(연극숙희책방)   


해당 사업으로 전시공간의 가동률을 높이고 지역주민들의 전시 관람 기회를 확대하며 시각예술 분야의 문화 향유 기회를 넓힐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예술교육 분야는 문예회관 문화예술교육 프로그램 지원사업에서 지난해 진행했던 줌마리나 아재리노 발레 해보기가 재선정되는 등 중장년을 위한 예술교육 프로그램이 선보일 예정이다. 이 밖에도 전시해설 인력 지원 사업 선정으로 전문 전시 해설사를 배치할 수 있게 됐다.

 

시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시민들의 우울감이 증폭되고 있는 상황에서 다양하고 수준 높은 공연·전시 관람으로 일상의 피로를 해소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며 좌석 간 거리두기와 공연장 방역 등 철저한 방역수칙 준수로 안전한 관람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전북 익산시 동서로 490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강과 산, 달이 어우러진 촬영명소 영동 월류봉 포토존 설치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