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혼해주세요, 백일섭.김신영에게 꽈당연기 전수

백일섭 ‘꽈당일섭’이라는 닉네임을 얻으며 화제를

강윤철 | 기사입력 2010/07/20 [13:27]

결혼해주세요, 백일섭.김신영에게 꽈당연기 전수

백일섭 ‘꽈당일섭’이라는 닉네임을 얻으며 화제를

강윤철 | 입력 : 2010/07/20 [13:27]

명품 중견배우 백일섭이 ‘꽈당일섭’이라는 닉네임을 얻으며 장안의 화제를 모으고 있는 ‘꽈당 연기’의 비법을 개그우먼 김신영에게 전수했다.

지난 15일 서울 여의도 kbs의 한 스튜디오에서 진행된 kbs 2tv 토크쇼 ‘승승장구’ 녹화에 참여한 백일섭은 슬랩스틱의 비결에 대해 궁금해 하는 mc 김신영에게 “살이 많은 쪽으로 넘어지면 된다”며 ‘꽈당일섭’만의 비법을 전수한 것이다.

kbs 주말연속극 ‘결혼해주세요’(극본 정유경, 연출 박만영)에서 독불장군 가부장 김종대 역을 맡고 있는 백일섭은 연이어 넘어지거나 고꾸라지는 코믹 연기로 열띤 호응을 얻고 있다.

넘어진 것에 대한 창피함을 드러내지 않으려고 애를 쓰는 ‘백일섭표 코믹 표정’ 연기와 육중한 몸을 불사르는 연기가 웃음 폭탄을 터뜨리고 있기 때문이다.이날 녹화에서 백일섭은 “가장 살이 많은 엉덩이 쪽으로 넘어지면 덜 아프다”는 비결을 밝히면서도 “한 신을 위해 기본 3번은 넘어져야 한다.

거구를 날리다보니 멍도 들고 까지기도 한다”며 고충을 털어놓기도 했다. 이에 나이도 잊은 채 몸을 아끼지 않는 백일섭의 연기 열정에 김승우를 비롯한 mc들은 물론 방청객들도 모두 경외의 박수를 보냈다.실제로 이 ‘꽈당 연기’ 중 반은 백일섭의 애드리브였다.

극 초반 시청자들에게 신선한 재미를 선사하기 위해 스스로 넘어지는 것을 자청한 것. 그러나 지난 18일 방송된 10회분에서 막내 아들 강호(성혁)의 급작스런 결혼 선언으로 놀라 뒤로 고꾸라진 장면이 ‘꽈당일섭’의 종지부를 찍을 전망.

백일섭은 “자식들의 문제가 불거지고 있으니 이제 가장의 위엄을 갖춰야하지 않겠냐”며 강한 독불장군 아버지 종대가 될 것을 선언하기도 했다. 한편 이날 ‘승승장구’ 녹화에는 ‘결혼해주세요’를 통해 지난 2002년 드라마 ‘여우와 솜사탕’ 이후 8년 만에 부부로 재회한 백일섭과 고두심이 동반 출연했다.

각각 오빠부대의 원조, ‘풋사과’로 불리었던 과거 훈남, 훈녀 사진을 공개한 것은 물론,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국민 아버지와 어머니라는 타이틀에 대한 솔직한 심정을 털어놓았다.

또한 ‘20년만 젊었다면 로맨스 연기를 하고 싶은 후배’에 대한 질문에 백일섭은 이효리, 고두심은 소지섭을 지목하는 등 시종일관 꾸밈없는 이야기를 이어나갔다. ‘결혼해주세요’의 백일섭-고두심 부부가 출연한 승승장구는 20일 밤 11시5분에 방송된다.

※ 이 기사의 저작권은 모모뉴스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강과 산, 달이 어우러진 촬영명소 영동 월류봉 포토존 설치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