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창군, 2021 숲가꾸기 사업 우수기관 선정

전북 14개 시·군의 우수사례 발굴과 미흡 사례 개선을 통해 사업 품질을 높이고

김미숙 | 기사입력 2021/11/27 [09:10]

고창군, 2021 숲가꾸기 사업 우수기관 선정

전북 14개 시·군의 우수사례 발굴과 미흡 사례 개선을 통해 사업 품질을 높이고

김미숙 | 입력 : 2021/11/27 [09:10]

[이트레블뉴스=김미숙 기자] 고창군이 전북도가 주관한 숲가꾸기 사업 평가에서 우수기관에 선정됐다. 숲가꾸기 사업 평가는 전북 14개 시·군의 우수사례 발굴과 미흡 사례 개선을 통해 사업 품질을 높이고, 선의의 경쟁을 유도하기 위해 마련됐다. 고창군은 경쟁 수목과 덩굴류 제거의 적정성, 조림목 보육, 가지치기의 적정성 면에서 좋은 평가를 받았다. 앞서 고창군은 올해 700㏊의 조림지가꾸기 사업을 시행했고, 어린나무가꾸기 110㏊, 큰나무가꾸기 30㏊, 산불예방 숲가꾸기 50㏊를 시행했다.

 

▲ 숲가꾸기사업 우수기관 선정 _ 고창군


‘조림지 가꾸기’는 최근 3년간 조림지를 대상으로 조림목의 생장을 저해하는 덩굴제거, 풀베기를 시행한다. ‘어린나무 가꾸기’는 조림 후 5~15년된 보육대상목과 수관경쟁을 하는 유해수종, 덩굴류, 피해목과 폭목을 제거하는 사업이다.  


‘큰나무가꾸기’는 15년 이상 된 수목의 밀도 조절 등이 필요한 산림을 대상으로 한다. ‘산불예방 숲가꾸기’는 산불 발생 위험지역의 산림을 침엽수림에서 활엽수림화해 산불 확산을 막는 사업이다. 고창군청 산림공원과장 김성근은 고창의 산림자원이 장래의 경제적 가치를 높이고 잠재력이 풍부한 숲으로 거듭나도록 가꾸겠다고 밝혔다.

전북 고창군 고창읍 중앙로 245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제주관광공사 코로나19 이후 변화된 여행 트렌드 반영한 계절별 '제주마을산책' 발표
1/3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