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해군, 조영호 관광문화재단 본부장 임용장 수여

전주한옥마을을 세계적인 관광 거점으로 창출하는 데 주도적인 역할을 담당

양상국 | 기사입력 2021/01/05 [12:45]

남해군, 조영호 관광문화재단 본부장 임용장 수여

전주한옥마을을 세계적인 관광 거점으로 창출하는 데 주도적인 역할을 담당

양상국 | 입력 : 2021/01/05 [12:45]

[이트레블뉴스=양상국 기자] 조영호 남해관광문화재단 초대 본부장이 지난 4일 장충남 군수(남해관광문화재단 이사장)로부터 임용장을 받고 본격적인 업무에 들어갔다. 조영호 신임 본부장은 전북 전주시청에서 2006년부터 2020년까지 관광마케팅 업무를 맡아 왔으며, 한국관광산업학회 상임이사와 한국관광학회 지역위원장 등을 역임해 왔다. 특히 전주한옥마을을 세계적인 관광 거점으로 창출하는 데 주도적인 역할을 담당해 왔다.

 

▲ 조영호 관광문화재단 본부장 _ 남해군  


남해군수는 관광 분야에서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인재를 남해군에 모시게 돼 영광이라며 남해의 아름다운 자연 경관을 활용해 관광 콘텐츠 개발은 물론, 남해의 매력이 더욱 돋보일 수 있도록 함께 힘을 모으자고 강조했다.

 
조영호 신임 본부장은 많이 배우는 자세로 남해의 관광자원을 발굴해 가겠다”며 “행정 절차를 통해 장려 시책과 규제책을 적절히 활용하면서 관광산업의 발전을 도모해 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남해군 관광문화재단 설립은 민선7기 주요 공약사업 중 하나로, 지난해 9월 임원 공개모집을 해 같은 해 11월 재단 설립등기를 끝마쳤다. 2021년 1월 중 직원 공개채용 절차를 마무리 짓고, 오는 2월 공식 출범할 예정이다.

 
남해군 관광문화재단은 2022 보물섬 남해 방문의 해 준비와 다양한 관광콘텐츠 개발은 물론, 광홍보사업, 접근성 개선사업, 관광 및 문화예술 분야 공모사업 추진, 이순신 순국공원 운영 활성화, 바래길 2.0 사업 추진, 대규모 축제 기획 및 총괄 추진 등의 업무를 맡을 예정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옥천군, 금강비경祕境 발굴해 관광자원으로 활용한다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