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동군, 한국관광공사가 선정한 야간관광 100선 섬진강 백사장 달마중 개최

생활관광활성화 현지나들이형 공모사업 대표 프로그램에 선정된 섬진강 달마중은

이형찬 | 기사입력 2020/05/28 [11:40]

하동군, 한국관광공사가 선정한 야간관광 100선 섬진강 백사장 달마중 개최

생활관광활성화 현지나들이형 공모사업 대표 프로그램에 선정된 섬진강 달마중은

이형찬 | 입력 : 2020/05/28 [11:40]

[이트레블뉴스=이형찬 기자] 지리산·섬진강의 청정 환경과 알프스 하동의 문화예술 콘텐츠가 접목된 야간 여행상품이 대중 속으로 들어간다. 하동군은 내달 5일 오후 6시 30분 송림공원 백사장에서 한국관광공사가 선정한 야간관광 100선 섬진강 백사장 달마중을 개최한다. 문화체육관광부 생활관광활성화 현지나들이형 공모사업 대표 프로그램에 선정된 섬진강 달마중은 하동주민공정여행 놀루와가 2018년부터 매달 보름 즈음 악양면 평사리 백사장을 중심으로 개최해 왔다.

 

▲ 섬진강달마중


경관조명 중심의 다른 100선과는 달리 섬진강 달마중은 장소를 평사리에서 송림 백사장으로 옮겨와 문화와 예술, 지역의 청정 환경을 콘텐츠로 차별화한 프로그램을 준비한다. 코로나19 청정지역 사수에 협조해 준 군민에게 감사하고, 2022 하동세계차엑스포 개최 염원을 담는 이번 행사는 라이징스타 피아니스트 지용 콘서트를 메인 콘텐츠로 엮는다.

 
지용은 최근 방송과 공연 등으로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으며 특히 JTBC의 팬텀싱어에 심사위원으로 출연하는 등 젊은 층을 중심으로 많은 팬을 확보하고 있다. 또한 이번 달마중에서는 참가자들이 500개의 초롱불을 들고 행진해 백사장은 물론 최근 하동군의 핫플레이스로 떠오르는 섬진철교를 아름답게 수놓는다. 그리고 행사에 참여한 관객과 함께하는 강강술래와 더불어 부대행사로 하동 명품 농·특산물 판매장도 마련된다.

 


행사 기획과 진행을 맡은 조대표는 하동은 청정 환경에 풍부한 문화 콘텐츠를 가지고 있어 달마중 뿐 아니라 하동의 문화예술 자산을 통해 많은 애호가들을 하동으로 오게 할 수 있다고 자신감을 피력했다.

 
군과 놀루와는 이번 행사를 통해 코로나19로 변화하는 여행 트렌드를 선점하고 대안여행문화를 개척해 나가는 돌파구로 삼을 예정이다. 하동군수는 최근 코로나19로 문화예술뿐 아니라 관광과 지역경제에 큰 타격이 있었다며 이번 행사는 코로나19의 모범적인 행사로 치러내 청정 하동의 위상 제고는 물론 하동 야간문화관광을 대내외에 알릴 것이라고 힘주어 말했다.

 
군은 철저한 생활 방역을 위해 참석자에게 마스크를 착용을 의무화하고 현장에서 비닐장갑 배부는 물론 행사장 내 2m 간격 유지를 철저하게 지켜 코로나19 모범 행사로 선보일 각오다. 문화관광과 코로나19 두 마리 토끼를 잡기 위한 하동군의 노력에 지역사회뿐 아니라 타 자치단체에서도 이목이 쏠리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휴가철 찾아가고 싶은 신안군 4개의 섬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