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완도군, 사계절 꽃피는 청산도로 가꾼다

완도군, 청산도 색채경관 가이드라인 수립용역 중간보고회 개최

이소정 | 기사입력 2018/11/25 [08:16]

완도군, 사계절 꽃피는 청산도로 가꾼다

완도군, 청산도 색채경관 가이드라인 수립용역 중간보고회 개최

이소정 | 입력 : 2018/11/25 [08:16]

완도군은 지난 19일 사계절 꽃이 피는 청산도로 가꾸어 더 아름답고 품격 있는 명소로 만들고자 청산도 색채경관 가이드라인 수립 용역 중간보고회를 개최하였다. 이날 보고회에서는 청산도 대표 색채 추출, 계절별 주요 색채 분석과 차별화된 색채 이미지를 구축하여 계절별 활용 방법 등을 제안하며 사계절 꽃피는 청산도의 밑그림을 그렸다.

▲ 청산도 메밀꽃


계절 주요 색채 분석 결과, 먼저 봄은 푸른 바다와 하늘색이 기조를 이루며 청산도의 명물인 유채꽃의 노란색과 청보리의 연두색이 포인트를 이뤄 전체적으로 따뜻함과 생명력을 느끼는 이미지를 형성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여름은 짙은 녹색의 산과 바다의 푸른색을 바탕으로 흰색의 메밀꽃이 조화를 이루어 생동감과 시원함을 전해주고 있다.

가을은 코스모스를 식재하여 노랑, 연두, 주황 색채로 풍성하고 화려한 느낌을 주고, 계절 특성상 겨울은 화훼류가 생장하기 어려움에 따라 돌담, 흰 눈이 덮인 풍경, 앙상한 나무 가지 등 주황과 무채색이 주를 이루어 조용한 분위기를 조성하고 있다.

▲ 청산도 유채꽃


이에 따라 봄에는 유채꽃이 이미 청산도를 대표하는 이미지를 구축하고 있으므로 지속시키되 포인트를 줄 수 있는 식물을 식재하는 방안과 여름은 메밀꽃의 흰색과 대비를 이뤄 청량함을 부여할 수 있는 방법을 강구하기로 하였다. 또한 가을은 주황과 빨강 계열을 더 강조하고 겨울은 잎이 푸른 식물을 활용하는 방법을 제안하였다.

이후 최종보고회에서 계절별로 2~3안의 색채 경관 디자인을 청산도에 대입한 다음 가장 어울리는 배색을 제안하여 청산도 색채경관 가이드라인(디자인)을 마무리할 계획이다. 완도군 관계자는 용역이 완료되는 대로 계절별 색채 경관에 맞는 화종을 선택하여 매년 순환‧경작함으로써 청산도의 경관을 아름답게 형성‧유지‧개선하여 관광, 지역 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게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국내여행
아름다운 새만금과 함께하는 겨울 힐링여행 ②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