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 고성군 상리연꽃공원, 초록의 싱그러움이 풍성하다

수련이 꽃망울을 터트리기 시작해 이곳을 찾는 관광객들의 눈길을

이형찬 | 기사입력 2018/06/08 [11:18]

경남 고성군 상리연꽃공원, 초록의 싱그러움이 풍성하다

수련이 꽃망울을 터트리기 시작해 이곳을 찾는 관광객들의 눈길을

이형찬 | 입력 : 2018/06/08 [11:18]

고성군 상리면 척번정리에 위치한 상리연꽃공원에 수련이 꽃망울을 터트리기 시작해 이곳을 찾는 관광객들의 눈길을 사로잡고 있다. 상리연꽃공원은 1만9575㎡ 면적에 수련, 홍련, 백련, 노랑어리 연꽃 등 갖가지 연꽃이 식재돼있다. 수련과 연꽃은 6∼7월에 절정을 이룬다. 특히 상리연꽃공원은 연못 중앙까지 데크가 연결돼 있고 연못을 가로지르는 돌 징검다리가 놓여있어 연못 위에 떠 있는 수련을 보다 더 가까이에서 볼 수 있다.

▲ 고성군 상리연꽃공원


또 6월부터 10월까지 오전 10시부터 오후 8시까지 연못 분수가 가동돼 관광객들에게 볼거리는 물론 시원함까지 선사하고 있다. 연못 내에서 올챙이, 개구리, 다슬기, 왕우렁이 등 다양한 수생동물도 구경할 수 있어 아이들의 체험학습장으로도 인기를 끌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한라산 고원지대에 자연이 만들어준 하늘정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