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한반도에 공룡이 살았음을 알려주는 곳, 고성 당항포 공룡테마파크

세계 3대 공룡 발자국 화석 산지로 명성이 높은 고성군은 14개 읍·면 가운데

이성훈 | 기사입력 2018/04/30 [03:18]

한반도에 공룡이 살았음을 알려주는 곳, 고성 당항포 공룡테마파크

세계 3대 공룡 발자국 화석 산지로 명성이 높은 고성군은 14개 읍·면 가운데

이성훈 | 입력 : 2018/04/30 [03:18]

우리나라 남해안 일대에는 한반도에 공룡이 살았음을 알려주는 공룡 발자국 화석이 많다. 그중 경남 고성군은 미국 콜로라도, 아르헨티나 서부 해안과 함께 세계 3대 공룡 발자국 화석 산지로 명성이 높다. 고성군은 14개 읍·면 가운데 10개 면에 공룡 발자국 화석이 있을 정도로 골고루 분포되었다.

▲ 유채꽃과 티라노사우루스  


상족암군립공원이 자리한 바닷가뿐만 아니라 계승사나 옥천사의 옥천사계곡 등 산과 계곡에서도 공룡 발자국 화석이 발견됐고, 그 수가 무려 5000개가 넘는다. 이런 배경을 토대로 2006년부터 당항포관광지는 경남고성공룡세계엑스포가 열렸다. 당항포관광지는 엑스포를 통해 공룡의 성지가 되어, 지금도 가족 단위 여행객이 많이 찾는다.

▲ 아이들이 놀기좋은 공룡동산     


당항포관광지 입구는 크게 공룡을 테마로 한 공룡의문과 이순신 장군을 테마로 한 바다의문으로 나뉜다. 어디로 들어가도 두 공간이 이어지고, 거리를 감안해 공룡열차가 수시로 운행한다. 공룡의문으로 들어서면 공룡동산, 공룡나라식물원, 한반도공룡발자국화석관, 공룡캐릭터관, 홀로그램영상관, 공룡엑스포주제관 등을 차례로 만날 수 있다.

▲ 파라사우롤로푸스와 카르노타우루스 모형   


공룡동산은 어린이들이 가장 좋아하는 공간이다. 실제 크기에 가까운 공룡 모형 100여 개가 넓은 공간에 한데 모였다. 초대형 공룡 브라키오사우루스는 나무 모형 계단을 올라선 아이들과 눈빛을 나눈다. 눈 위에 뿔이 있는 카르노타우루스가 초식 공룡 파라사우롤로푸스를 협공하는 모습은 생동감이 넘친다. 앉아 있는 공룡은 아이들의 미끄럼틀이 되고, 책에서 만난 공룡과 친구처럼 사진을 찍는다. 공룡의 과거와 사람의 현재가 어우러진 느낌이다.

▲ 아이들이 놀이터 삼은 누운 공룡

 

공룡나라식물원은 공룡시대부터 살아온 식물을 만나는 공간이다. 중생대에 번성한 고사리류는 지금도 전 세계에서 잘 자란다. 우리나라 전역에 분포하는 고사리 종류도 많은데, 참지네고사리와 족제비고사리, 왕지네고사리 등 이름이 독특하다. 아무 데서나 볼 수 없는 나무도 있다.

▲ 당항포관광지 내 식물원의 올레미소나무   


공룡의 단골 메뉴로 공룡 소나무라 불리는 울레미소나무는 2억 년 전 화석으로 알려져 멸종된 줄 알았는데, 오스트레일리아의 울레미국립공원에서 자생지가 발견되었다. 2002년에 20그루를 가져와 이곳 식물원에서 귀하게 자란다.

▲ 공룡발자국탐방로 입구   


공룡나라식물원 바로 옆에는 거대한 용각류 두 마리를 형상화한 한반도공룡발자국화석관(5D영상관)이 있다. 고성군이 세계 3대 공룡 발자국 화석 산지임을 알려주는 전시물 고성 곳곳에서 발견된 공룡 발자국 화석, 화석이 만들어지는 과정 등을 소개한다. 통영대전고속도로 고성 IC 공사 중 발견된 공룡 발자국 진품 화석도 만나볼 수 있다.

▲ 한반도공룡 발자국화석관의 5D영상관에서 영상을 보고 있는 사람들   


전시 공간이 끝나면 5D영상관에 이른다. 입체 안경을 끼고 넓은 공간에 앉으면 360° 회전하는 입체 영상과 함께 여행을 떠난다. 트리케라톱스의 탄생부터 공룡의 멸종, 먼 미래의 고성 다이노피아로 여행을 떠나는 영상이다. 공룡엑스포주제관(4D영상관)에서는 4D 입체 영상 별이 된 공룡을 상영한다.

▲ 공룡캐릭터관 풍경 


공룡 발자국 화석과 물결무늬 흔적(연흔) 등이 있는 탐방로를 지나 다시 공룡 테마 공간으로 이어진다. 공룡과 원시인 캐릭터와 함께 공룡나라에서 펼쳐지는 이야기를 미니어처로 꾸민 공룡캐릭터관, A4 용지에 그려진 공룡에 색을 입혀 스캔하면 대형 화면에 자신이 만든 공룡이 나오는 디지털공룡체험관도 꼭 들러보자.

▲ 당항포관광지의 충무공 디오라마관  


공룡 테마 공간에서 언덕을 넘으면 이순신 테마 공간이다. 당항포관광지 앞바다는 이순신 장군이 당항포해전을 치른 전승지다. 당항포해전은 임진왜란 당시 유일하게 두 차례 승리를 거둔 해전이라 의미가 깊다. 이순신의 사당인 숭충사, 장군의 주요 일화를 디오라마 영상으로 만나보는 충무공디오라마관, 당항포해전의 전과와 해전 장면을 소개하는 당항포해전관, 당항포해전을 기념하는 충무공전승기념탑 등을 차례로 둘러볼 수 있으며, 고성수석전시관과 고성자연사박물관도 만난다.

▲ 당항포해전관의 조선수군과 왜군의 함선    


이순신 테마 공간에서는 당항포해전관이 볼 만하다. 당항포해전과 함께 해전 장면이 디오라마로 연출되었는데, 조선 수군과 왜군의 함선이 자세히 소개된다. 조선 수군의 거북선과 판옥선, 한선, 왜군의 아타케부네(安宅船), 세키부네(関船), 고바야부네(小早船) 등의 특징이 묘사되어 비교해보는 것도 재밌다.

▲ 고성 공룡박물관 외부의 공룡 모형 전시물  


공룡의문 입구에는 당항포오토캠핑장이 있다. 두 구역에 140개 사이트를 보유한 대규모 캠핑장이다. 오토캠핑장을 이용하면 당항포관광지를 무료로 이용할 수 있어 가족 단위 여행객에게 유리하다. 4인 가족은 캠핑도 즐기고, 비교적 큰 비용을 절약하는 셈이니 참고하자.

▲ 당항포관광지의 오토캠핑장 전경_ 당항포관광지  


아이들에게 공룡 발자국 화석을 직접 보여주는 것만큼 훌륭한 체험 활동은 없을 듯하다. 연화산 서쪽의 금태산 자락에는 계승사라는 절집이 있다. 침점일구마을이나 금태골 방면에서 올라갈 수 있지만, 금태골 방면은 경사가 제법 급해 운전에 유의해야 한다.

▲ 계승사의 전경   


계승사에는 절집의 내력보다 고성 계승사 백악기 퇴적구조(천연기념물 475호)가 잘 알려졌다. 이곳에는 1억~2억 년 전 흔적이 고스란히 남았다. 보타전으로 오르는 계단 입구에는 용각류의 발자국 화석과 물결무늬 흔적이, 대웅보전 뒤편에는 빗방울 흔적(우흔)이 있다. 가장 높은 곳에 위치한 약사전에서 바라보는 남녘 풍경이 제법 시원하다.

▲ 옥천사 주차장에서 만나는 공룡발자국 화석산지  


옥천사 주변에도 공룡 발자국 화석이 있다. 옥천사 입구 주차장으로 들어가면 연화봉 등산로 입구 계곡 암반에 공룡 발자국 화석이 보인다. 소형 용각류의 발자국이라 원형 발자국이 일정한 간격으로 이어진다. 주차장에서 올라가면 옥천샘의 전설로 절 이름을 얻은 옥천사가 있다. 의상대사가 창건한 화엄십찰 중 하나로 전해지는 천년 고찰이자 호국 사찰이다. 정면이 막힌 누각 자방루가 있고, 그 앞 너른 터는 임진왜란 때 승병이 훈련한 곳이라 한다.

▲ 드라마 구르미 그린 달빛 촬영지인 장산숲 


마암면 장산리에는 장산숲이 있다. 박보검과 김유정이 주연한 드라마 구르미 그린 달빛을 촬영한 곳으로, 600여 년 전에 조성되었다고 전해진다. 연못 주변에 서어나무, 느티나무 등 250여 그루가 숲을 이룬다. 연못 가운데 낚시하기 위해 만든 조대로 보이는 정자가 있고, 돌다리로 이어진다. 인근 석마리에 있는 석마도 보고 가자. 석마는 호랑이의 피해를 줄이기 위해 세운 마을 신앙에서 비롯됐다고 한다.

▲ 문수암에서 바라보는 풍경 


계승사처럼 풍경이 아름다운 절집이 하나 더 있다. 무이산(545m) 아래 암반에 새겨진 듯 들어선 문수암이다. 산자락을 따라 4.6km에 이르는 도로가 구불구불 이어진다. 문수암 입구까지 차가 올라갈 수 있어 천혜의 비경을 아주 쉽게 만난다.

▲ 문수암에서 바라본 보현암과 사량도


자란만의 바다와 바다 위에 우뚝 서 지리망산을 품은 사량도의 풍경이 참 포근하다. 문수암 독성각에서 5분쯤 발품을 팔면 무이산 정상에 오른다. 당항포관광지에서 가면 고성 읍내를 지나는데, 고성 송학동 고분군과 고성박물관, 고성탈박물관 등에 들러도 좋다.

▲ 상족암군립공원의 공란구조   


공룡을 주제로 고성군의 동쪽에 당항포관광지가 있다면, 서쪽에는 상족암군립공원과 고성공룡박물관이 있다. 상족암 높은 언덕에 위치한 고성공룡박물관에는 백악기와 고성의 공룡 이이야기가 담겼다. 상족암군립공원은 우리나라에서 처음 공룡 발자국 화석이 발견된 곳이다.

▲ 상족암군립공원의 해안데크길  


제전마을부터 상족암에 이르는 해안 산책로를 걷다 보면 다양한 공룡 발자국 화석을 만난다. 조각류와 용각류의 보행 행렬이 길게 이어지기도 하고, 많은 공룡이 진흙으로 된 땅을 밟아 만들어진 공란 구조도 있다. 고성공룡박물관에서 상족암으로 내려와 해안 산책로와 제전마을을 거쳐 병풍바위전망대까지 걸어도 좋다.

▲ 상족암군립공원의 병풍바위전망대   


○ 당일여행 : 계승사→옥천사와 옥천사계곡 공룡 발자국 화석지→장산숲과 석마→당항포관광지

○ 1박 2일 여행 : 첫날_계승사→옥천사와 옥천사계곡 공룡 발자국 화석지→장산숲과 석마→당항포관광지 / 둘째날_고성 송학동 고분군→고성박물관→고성탈박물관→문수암→고성공룡박물관과 상족암군립공원


○ 관련 웹 사이트
 - 이야기가 있는 관광 고성(고성군 문화관광 홈페이지)  https://visit.goseong.go.kr
 - 당항포관광지 https://dhp.goseong.go.kr
 - 고성공룡박물관 https://museum.goseong.go.kr
 - 사이버공룡테마파크 www.dinopark.net
 - 옥천사 http://okcheonsa.or.kr
 - 고성박물관 http://gsmuseum.goseong.go.kr
 - 고성탈박물관 www.goseong.go.kr/tal


○ 문의
 - 당항포관광지 055-670-4505
 - 고성공룡박물관 055-670-4451
 - 계승사 055-673-0281
 - 옥천사 055-672-0100
 - 문수암 055-672-8078
 - 고성박물관 055-670-5822~4
 - 고성탈박물관 055-672-8829


○ 잠자리
 - 고성 최필간고택 : 하일면 학동돌담길, 055-673-6904, https://choiphillgan.modoo.at (명품고택)
 - 박진사고가 : 개천면 청광6길, 055-674-1222, https://parkjinsa.modoo.at (명품고택, 한옥스테이)
 - 당항포오토캠핑장 : 회화면 당항만로, 055-670-4505, https://dhp.goseong.go.kr
 - 당항포관광지펜션 : 회화면 당항만로, 055-670-4505, https://dhp.goseong.go.kr
 - 달빛의속삭임펜션 : 하이면 자란만로, 055-832-1747, www.moonwhisper.co.kr


○ 먹거리
 - 모모회식당 : 갈치조림+된장찌개, 회화면 배둔로, 055-673-2157
 - 수제갈비 고성점 : 수제갈비, 고성읍 신월로, 055-673-3554
 - 문수암보현식당 : 사찰된장찌개·비빔밥, 상리면 무선2길, 055-672-3475
 - 이황가 : 한우곰탕, 개천면 연화산1로, 055-673-1405
 - 개미집 : 가리비찜, 하이면 자란만로, 055-835-0775


○ 주변 볼거리 : 고성소을비포성지, 동화어촌체험마을, 갈모봉산림욕장, 엄홍길전시관, 만화방초, 고성 학동마을 옛 담장 / 관광공사_사진제공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추석 연휴 전철타고 떠나는 이색 경기도 여행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