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밀양시, 시티투어 버스 운행

봄, 여름, 가을 코스로 이루어져 있고 문화관광해설사 동행

김미숙 | 기사입력 2018/04/07 [09:18]

밀양시, 시티투어 버스 운행

봄, 여름, 가을 코스로 이루어져 있고 문화관광해설사 동행

김미숙 | 입력 : 2018/04/07 [09:18]

밀양시는 4월 7일부터 11월 3일까지 매주 토요일 오전 10시 밀양역 광장 앞에서 밀양 시티투어 버스를 운행한다. 밀양 시티투어는 계절별 맞춤코스인 밀양의 봄, 여름, 가을 코스로 이루어져 있고 문화관광해설사가 동행해 밀양의 주요 관광지, 역사와 문화를 하루 코스로 둘러 볼 수 있다.

▲ 밀양관아지


지난 2011년부터 시행돼 온 밀양 시티투어는 해마다 800여 명의 인원이 이용하고 있으며 우리나라 3대 누각 중 하나인 영남루와 여름에도 얼음이 어는 얼음골, 밀양의 독립운동 역사를 배우는 해천항일운동 테마거리, 사계가 아름다운 표충사를 직접 느껴 볼 수 있다. 특히 올해부터는 관광객들이 더욱 많은 관광지를 접할 수 있도록 부북면 위양지와 얼음골 축음기 소리박물관 코스를 새롭게 추가 신설했다.

▲ 영남루 _ 밀양시   


최근 자유롭게 여행 계획을 세워 다니는 개별 여행객이 관광산업에서 점차 대두하는 만큼 시티투어 버스를 이용해 밀양의 절경을 만끽한 관광객들이 앞으로 밀양을 많이 방문할 것으로 예상된다. 시티투어 요금은 성인 3,000원, 중·고등학생 2,000원, 초등학생 1,000원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해남 땅끝마을 맴섬 일출보고 희망을 충전하세요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