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동구 수도국산달동네 박물관 에서 즐기는 추억의 놀이

한복 종이인형 만들기와 달고나만들기는 어린 시절의 향수를 느끼게

강현정 | 기사입력 2018/01/11 [09:25]

인천동구 수도국산달동네 박물관 에서 즐기는 추억의 놀이

한복 종이인형 만들기와 달고나만들기는 어린 시절의 향수를 느끼게

강현정 | 입력 : 2018/01/11 [09:25]

인천 동구의 근현대 생활사 박물관인 수도국산달동네 박물관이 겨울방학을 맞아 박물관을 찾는 가족 관람객을 대상으로 다채로운 추억 놀이를 진행하고 있다. 가장 눈길을 끄는 것은 한복 종이인형 만들기 이다. 이는 추억의 놀이인 종이인형에서 아이디어를 얻은 체험으로 아이들은 종이인형을 직접 오리고 색칠한 후 한지로 한복을 만들어 인형에 입혀 볼 수 있다.

 

▲ 수도국산달동네박물관 


쉽고 간단하지만 부모님의 어린 시절 놀이를 떠올리게 해 주말에만 참여인원이 100명이 넘을 정도로 가족 관람객에게 인기가 높다.
이밖에도 박물관 내부의 달동네놀이체험관에서는 설탕과 베이킹 소다를 이용해 만드는 추억의 달고나 사탕 만들기 를 진행 중이다. 선착순 20팀씩 하루 세 차례에 걸쳐 체험이 진행되는데 워낙 인기가 많아 금방 마감이 된다.

한편 구 관계자는 곧 다가올 설날에 황금개 저금통을 만들어보는 체험과 더불어 올 한해에 풍성한 체험 교육을 많이 준비했다며 박물관에서 펼쳐지는 다양한 체험교실에 주민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한다고 말했다. 한편 송현근린공원 내에 위치한 수도국산달동네박물관(솔빛로 51)은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관람이 가능하며(오후 5시30분 입장마감), 휴관일은 매주 월요일과 명절 당일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별 가득한 밤하늘 아래 즐기는 정남진편백숲우드랜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