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안국제공항, 한시적으로 부정기 국제노선 운영
6개국 10개 도시를 잇는 다양한 부정기 국제노선 운항
페이스북 트위터 Share on Google+ 카카오스토리 메일로 보내기 유튜브 rss 밴드 네이버블로그 opencast
박소영
광고

무안국제공항에서는 연말부터 내년 초까지 겨울방학을 맞아 코리아익스프레스에어의 일본 시라하마, 라오항공의 라오스 비엔티엔 노선 신규 취항과 더불어 티웨이항공의 오사카, 타이베이, 다낭 등 6개국 10개 도시를 잇는 다양한 부정기 국제노선이 운항한다. 일본 오사카를 1월 30일까지 운항하는 것을 비롯해 시라하마, 기타큐슈, 캄보디아 시엠레아프를 1월 31일까지, 대만 타이베이를 1월 29일까지 운항한다.

 

▲ 무안 공항 


그리고 라오스 비엔티안을 1월 6일부터 22일까지, 베트남 하노이를 2월 4일까지, 다낭을 5월 22일까지, 필리핀 세부를 3월 21일까지 운항하며 칼리보(보라카이) 노선이 올해 7월 27일부터 주 2회 운항하고 있다.
또한 제주항공도 1월부터 일본 가고시마 노선을 부정기로 운항하고 수요에 따라 정기적으로 운항을 검토할 예정이라 한다.

 

▲ 무안공항 2층전경소영


올해 사드(THAAD) 여파로 중국(베이징, 상하이) 정기노선이 잠정중단 돼 이용객이 작년 대비 11.4% 감소하는 등 활성화에 어려움을 겪고 있었지만, 그동안 운항하지 않았던 일본·동남아 신규 노선이 개설되면서 무안공항에 활기를 불어넣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기사입력: 2017/12/29 [16:09]  최종편집: ⓒ 인터넷 여행신문사 모모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Share on Google+ 카카오스토리 메일로 보내기 유튜브 rss 밴드 네이버블로그 opencast
광고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