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 조령산자연휴양림 새단장 완료

총 사업비 6억원을 투입하여 건축물 6동을 개축·신축하고 연풍새재

이소정 | 기사입력 2017/12/20 [09:57]

충북 조령산자연휴양림 새단장 완료

총 사업비 6억원을 투입하여 건축물 6동을 개축·신축하고 연풍새재

이소정 | 입력 : 2017/12/20 [09:57]

충북산림환경연구소는 충북과 경북의 경계 해발 1,025m의 조령산 기슭에 자리잡은 조령산자연휴양림의 노후시설 개선 및 편의시설 확충을 위해, 총 사업비 6억원을 투입하여 건축물 6동을 개축·신축하고 연풍새재 옛길을 보수하는 등 휴양림보완사업을 완료하였다.

역사와 문화가 공존하는 조령산자연휴양에서는 노후된 숲속의 집 4동을 철거하고 개축하였으며, 매년 56만여명이 찾는 연풍새재 옛길에 등산객을 위한 화장실 1동과, 휴양림 이용객들의 침구류 관리개선을 위한 세탁실 1동을 신축했다고 전했다.

 

▲ 조령산자연휴양림 새단장 완료(숲속의집) 


특히, 금번 사업을 통해 1층으로 구성된 숲속의 집 4동을 개축하여 2층으로 확장하였으며, 2층에 야외테이블과 전망공간이 있는 테라스를 설치하여, 이곳을 이용하는 고객은 휴양림의 아름다운 뷰(view)와 야외에서 프라이버시를 침해받지 않는 공간 제공 등 질 높은 서비스로 만족도를 높일 계획이라고 한다.

휴양림 관계자는 금번 보완사업을 통한 서비스 개선으로 쾌적한 산림문화 휴양공간을 제공할 것 라고 말하며, 연풍새재 옛길과 수안보온천, 미륵사지 등 주변관광지와 연계되어 있어 휴양과 관광을 모두 만족시키는 장소라고 강조하였으며, 앞으로도 이용객들의 만족도를 높이기 위해 시설개선 및 유지관리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전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인천 강화군 서울시와 공동으로 외국인 전용 K-트래블 버스 운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