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위스정부관광청, 스위스 홍보대사로 노홍철씨 임명
유명인사를 주제로 한 아트웍과 스위스 옛 관광포스터 전시도
페이스북 트위터 Share on Google+ 카카오스토리 메일로 보내기 유튜브 rss 밴드 네이버블로그 opencast
이성훈
광고

방송인 노홍철이 2017-2018년 스위스정부관광청 홍보대사 스위스 프렌즈(Swiss Friends)로 위촉되었다. 한국 스위스정부관광청은 11월 28일(화)  서울 용산구 해방촌 소재 책방에서 노홍철을 스위스 홍보대사인 스위스 프렌즈(Swiss Friends)로 공식 임명하고, 임명식을 진행했다.

 

▲ 스위스 홍보대사 노홍철씨


이로서 2014년 MBC 나혼자산다 ,  2017년 가을 JTBC 비긴어게인 등의 방송 프로그램부터 작년 스위스정부관광청 초청으로 이루어진 스위스 기차 토크쇼 참여 등을 통해 이미 스위스와 친숙한 이미지를 가지고 있는 노홍철은 앞으로 스위스관광을 알리는 홍보대사로서 이미 체험한 스위스의 다채로운 면모를 보다 많은 한국 여행자들에게 전하게 될 예정이다.


스위스정부관광청 한국사무소 김지인 소장은 스위스 여행의 참 맛을 제대로 아는 재치있는 방송인, 노홍철씨가 스위스 프렌즈로 임명된 것에 대해 기쁘게 생각한다 며, 최근 개별 여행자들 사이에서 스위스는 단순히 바라보는 것이 아닌, 경험을 강조하는 체험형 여행으로 특히 인기를 끌고 있다. 이러한 트렌드는 소셜미디어를 통해 더욱 알려지고 있는데, 톡톡 튀는 아이디어와 개성 넘치는 노홍철씨는 이러한 생동감 있는 스위스 여행을 알리기 위해 가장 적합한 분이라고 판단했다고 전했다.

 


이를 위해 노홍철은 오는 1월 중순 경 ‘노홍철의 스위스 겨울 여행’을 테마로 스위스를 공식 방문하여, 스위스 취리히(Zürich), 생갈렌 지역(St. Gallen Bodensee), 루체른 호수 지역(Lake Luzern Region), 쉴트호른(Schilthorn), 발레지역(Valais) 및 체르마트(Zermatt) 등 스위스 주요 지역과 스위스 기차 여행 등을 체험할 예정이다.

이날 임명식과 함께 철든책방에서 스위스를 빛낸 유명인사를 주제로 한 아트웍 및 관광의 오랜 역사를 담은 스위스 포스터 전시 등이 함께 진행되어 눈길을 끌었다. 국내 아티스트들과 함께 개성있는 작업을 진행 하고 있는 디어뮤즈먼츠가 함께 참여해 기획 및 실행을 진행했다. 

한편 스위스정부관광청은 2년에 한 번씩 연예인 스위스 프렌즈를 선정해,  한국 여행자들에게 스위스 여행을 친숙하게 알려나가고 있다. 지난 2003년부터 장나라, 최수종-하희라가족, 조한선, 고아라, 윤상현, 한지민 등이 스위스 프렌즈로 선정되어, 한국과 스위스의 관광문화를 잇는 가교 역할을 맡아 활발한 활동을 펼쳐왔다. 2015년부터 작년까지는 슈퍼주니어 이특, 려욱, 규현이 스위스 프렌즈로 활동했다.
스위스 정부관광청_사진제공

 

 

 

기사입력: 2017/12/05 [07:39]  최종편집: ⓒ 인터넷 여행신문사 모모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Share on Google+ 카카오스토리 메일로 보내기 유튜브 rss 밴드 네이버블로그 opencast
광고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