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포 춤추는 바다분수 공연 종료

시설 점검, 연출 프로그램 개발해 내년 4월부터 재개

한미숙 | 기사입력 2017/11/30 [02:57]

목포 춤추는 바다분수 공연 종료

시설 점검, 연출 프로그램 개발해 내년 4월부터 재개

한미숙 | 입력 : 2017/11/30 [02:57]

목포시는 지난 4월부터 시작한 목포 춤추는 바다분수가 11월30일 공연을 끝으로 올해를 마무리한다. 평화광장 해상에 설치된 바다분수는 노즐 276개, 수중펌프 78대, 조명 371대, 레이저 3세트가 다양한 음악에 맞춰 환상적인 공연을 선보이며 목포의 대표적인 관광콘텐츠로 자리매김했다. 올해는 현재까지 206일 동안 494회를 공연했고, 58만여명이 관람했다.

 

▲ 입암산둘레길 주변-목포춤추는바다분수


바다분수는 생일 축하, 수능 대박 기원 등 영상을 통한 사연 590건을 접수하고 이를 소개해 신청자에게 소중한 추억을 선사했다. 시는 오는 12월부터 내년 3월까지 동절기 휴지기간 동안 시설을 점검하고, 다양한 분수연출 프로그램을 개발해 내년 4월부터 공연을 재개할 방침이라고 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익산 함라산 둘레길 따라 만나는 풍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