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해를 테마로 12월 걷기 좋은 여행길, 신안증도 해송숲

청정바다와 천일염을 이용한 겨울철 힐링체험 명소 부각

이성훈 | 기사입력 2017/11/30 [00:43]

서해를 테마로 12월 걷기 좋은 여행길, 신안증도 해송숲

청정바다와 천일염을 이용한 겨울철 힐링체험 명소 부각

이성훈 | 입력 : 2017/11/30 [00:43]

전남 신안 증도 한반도해송숲이 서해를 테마로 한 12월의 걷기 여행길 10선에 선정되었다.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는 매월 이달에 걷기 좋은 걷기여행길을 선정한다. 본격적으로 겨울이 시작되는 달이자, 한 해가 마무리되는 달인 12월에는 서해를 테마로 10선을 선정하였다.

 

▲ 신안 증도 


겨울의 서해는 시리지만 증도 한반도 해송숲은 포근하기만 하다. 차가운 바람을 10만 그루의 해송(곰솔)이 막아주고 있어 서해의 아름다운 풍광과 황금빛 일몰을 바라보며 서정적이고도 낭만적인 여행에 가족과 연인, 친구와 함께 하는 것을 추천한다.

 

▲ 신안 증도


증도에 겨울여행을 오면 걷기 좋은 여행길과 함께 신안의 천일염을 이용한 태평염전 소금동굴 힐링체험은 몸과 마음을 힐링할 수 있는 이색체험으로 아토피와 기관지 치유에 탁월하다.
엘도라도리조트에서 운영하는 해수테라피(해수찜)는 증도의 청정바닷물을 데워 유황석과 아로마, 약초를 넣어 피로를 말끔하게 풀어주는 효과가 있다.

신안군 관계자에 따르면 증도 한반도해송숲은 아름다운 숲 전국대회 천년의 숲 부문에서 공존상을 수상하였으며 전남도 대표 관광 상품인 해도림으로 선정된 바 있다며, 지역의 우수한 관광자원을 활용하여 사시사철 여행객의 발길이 이어지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증도는 아시아 최초 슬로시티, 한국 관광 100선, CNN이 선정한 한국에서 꼭 가봐야 할 관광지로써 매년 80만 명의 관광객이 방문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익산 함라산 둘레길 따라 만나는 풍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