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녕군, 제8회 우포늪 생명길 걷기대회 개최
우포늪을 중심으로 약 2시간 30분 정도 남녀노소 누구나 부담 없이 참가할 수
페이스북 트위터 Share on Google+ 카카오스토리 메일로 보내기 유튜브 rss 밴드 네이버블로그 opencast
한미숙
광고

국내에서 가장 크고 오래된 원시 내륙습지, 태고의 신비를 간직한 철새들의 낙원, 생태천국으로 불리는 이곳 우포늪 일원에서 제8회 우포늪 생명길 걷기대회가 11월 11일 열린다. 우포늪을 중심으로 약 2시간 30분 정도의 8.4㎞ 완주코스와 1시간 30분 정도가 소요되는 2.7㎞ 왕복의 하프코스가 있어 남녀노소 누구나 부담 없이 참가할 수 있다. 폐회식에는 행운권 추첨을 통해 많은 경품도 제공될 예정이다.

▲ 우포늪 생명길 걷기대회 


특히 이 날은 농업인의 날로 우리 먹거리의 소중함을 되새긴다는 의미에서 가래떡을 참가자에게 제공할 예정이며 일명 빼빼로데이로 막대과자도 제공한다. 지금 우포늪에는 겨울을 나기 위해 찾아온 철새들의 날갯짓으로 장관을 이루고 있으며 천연기념물 198호인 따오기도 내년 야생 방사를 앞두고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 2017 우포늪 생명길 걷기코스


한국관광의 별, 한국관광 100선 1위에 선정된 창녕 우포늪, 깊어가는 가을날 가족, 친구, 연인과 함께 우포늪 생명길 걷기대회에 참가해 오랜만에 일상에서 벗어나 자연과 하나 됨을 느낄 수 있는 기회와 경품도 타는 행운을 가져보길 추천한다.



기사입력: 2017/11/09 [07:50]  최종편집: ⓒ 인터넷 여행신문사 모모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Share on Google+ 카카오스토리 메일로 보내기 유튜브 rss 밴드 네이버블로그 opencast
광고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