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강화군, 또 하나의 관광명소 강화관광플랫폼 개관
VR시뮬레이터, 대형 미디어월 등 다양한 가상관광체험 가능
페이스북 트위터 Share on Google+ 카카오스토리 메일로 보내기 유튜브 rss 밴드 네이버블로그 opencast
이소정
광고

강화군의 관광 매력을 마음껏 엿보고 누릴 수 있는 또 하나의 관광상품 강화관광플랫폼이 문을 열었다. 강화군은 지난 3일 강화중앙시장 B동 3층에서 올해의 관광도시 관광 거점인 관광플랫폼 개관식을 했다. 이날 행사는 이상복 군수를 비롯한 강화군 관광과 관련된 주요 단체장과 지역주민 등 2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됐으며 강화관광플랫폼 현판 제막식과 기념촬영이 이어졌다.

 

▲ 강화관광플랫폼


또한 강화중앙시장 A동에서는 관광플랫폼 개관을 축하하는 레이저쇼와 미디어파사드 공연이 이어졌고 중앙시장에 있는 대한태권도학원 소속 학생들의 축하공연과 스윗트리 팝페라듀오의 화려한 문화공연이 펼쳐졌다. 강화관광플랫폼은 2018년도 올해의 관광도시의 중추적 역할을 할 강화관광의 새로운 거점으로 강화의 매력을 관광객들에게 소개해 줄 종합관광안내소이다. 기존 정보 중심의 관광안내를 뛰어넘어 누구나 강화의 문화와 역사를 쉽게 체험하고 이해할 수 있도록 기획됐다.

 


문화유적, 숙박, 맛집, 축제 등 강화관광에 필요한 모든 정보를 비롯해 관광상담 및 기획, 짐 보관소 운영, 쉼터 공간 등 관광객 편의를 위한 다양한 기능이 준비돼 있다. 14m 길이의 대형 미디어월에서는 강화비단 호국의섬 선사시대 강화 강화 파사드의 주제로 이루어진 강화 역사문화를 한눈에 볼 수 있다.

젊은 친구들에게 인기가 있는 VR 시뮬레이터에서는 강화의 하늘을 가상으로 날아다니는 등 다양한 체험이 가능하다.
아이들은 부모가 관광안내를 받는 동안 자신의 움직임에 반응하는 인터렉티브 게임룸에서 놀고 있으면 된다.

 


아울러 플랫폼에서는 강화가 고려시대 수도였던 지역답게 고려의상 체험과 사진인화 서비스도 제공한다. 플랫폼은 고려+IT라는 기획안을 갖고 디자인됐다. 고려청자를 본뜬 안내데스크와 찬란한 색이 빛나는 메탈릭 팔만대장경, 과거가 연상되는 돌담길 등 곳곳에 사진촬영 할 수 있는 공간으로 가득하다.
 

강화군수는 이날 기념사에서 올해의 관광도시를 대비해 관광객 유치를 위한 다양한 사업과 정책을 펼치고 있다며 올해의 관광도시를 기점으로 강화군이 곧 1천만 명 관광객 유치로 수도권 제일의 관광도시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아울러 관광도시를 대비한 친절·질서·청결운동에 적극 함께 해준 지역주민과 사회단체에게 감사하다고 전했다. 한편 플랫폼은 금년말까지 시범운영되며 이 기간 중에는 관광객들에게 전체 무료로 개방된다. 운영시간은 연중무휴로 오전 10시부터 오후 8시까지다.

 

 

 

기사입력: 2017/11/06 [09:24]  최종편집: ⓒ 인터넷 여행신문사 모모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Share on Google+ 카카오스토리 메일로 보내기 유튜브 rss 밴드 네이버블로그 opencast
광고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