붉게물든 대부도 갯벌

염생식물 군락지 장관이다

이성훈 | 기사입력 2017/10/31 [08:10]

붉게물든 대부도 갯벌

염생식물 군락지 장관이다

이성훈 | 입력 : 2017/10/31 [08:10]

경기 안산시의 대부도 상동연안(1.39㎢)과 고랫부리연안(3.14㎢) 갯벌이 칠면초를 비롯한 다양한 염생식물로 붉게 물들어 장관을 이루고 있다.

 

 

총4.53㎢에 달하는 상동과 고랫부리연안 습지는 안산시가 해양생태계 보호 및 해양생물 다양성 보호를 위해 정부에 습지보호지정을 신청해 올해 3월 22일 해양수산부로부터 대부도 갯벌 습지보호지역으로 지정받은 곳이다.


 

습지보호지역인 이 곳은 국내에서는 보기 드물게 해안 염생식물이 광범위하게 분포 된 지역으로 대형저서동물과 멸종위기 해양생물 흰발농게, 법적보호종 야생동물(저어새, 노랑부리백로 등)이 출현하는 지역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인천 강화군 서울시와 공동으로 외국인 전용 K-트래블 버스 운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