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동 지리산 회남재 숲길 걸으며 느끼는 가을정취
주말 삼성궁∼회남정∼악양·묵계초·삼성궁 3코스, 명품 걷기 축제
페이스북 트위터 Share on Google+ 카카오스토리 메일로 보내기 유튜브 rss 밴드 네이버블로그 opencast
이형찬
광고

하동군은 주말인 28일 오후 1시 지리산 청학동과 슬로시티 악양면을 잇는 해발 740m의 회남재 일원에서 2017 지리산 회남재 숲길 걷기 행사를 개최한다고 전했다. 회남재는 경의사상을 실천철학으로 삼은 조선시대 선비 남명 조식(1501∼1572) 선생이 후학을 양성하던 산청 덕산에서 악양이 명승지라는 말을 듣고 1560년경 이곳을 찾았다가 돌아갔다고 해서 붙여졌다.

이 고갯길은 조선시대 이전부터 하동시장·화개장터를 연결하는 산업활동 통로이자 산청·함양 등 지리산 주변 주민들이 널리 이용하던 소통의 길이었으며 지금은 주변의 뛰어난 풍광을 즐기며 등산과 걷기 동호인으로부터 사랑받는 트레킹 코스로 유명하다.

 

▲ 회남재 숲길


회남재 숲길 걷기는 지리산 청학동에서 자연림 속의 황토 숲길을 따라 소설 토지의 무대 최참판댁을 연결하는 힐링 관광코스이자 슬로시티 하동의 이미지에 걸맞은 맨발 걷기의 세계적 명소로 육성하고자 2014년 열려 올해로 4회째를 맞았다.


MBC투어가 주최·주관하는 회남재 숲길 걷기대회는 청학동 삼성궁∼회남정∼악양면 등촌 청학선사 편도 10㎞, 삼성궁∼회남정∼묵계초등학교 편도 10㎞, 삼성궁∼회남정∼삼성궁 왕복 12㎞ 등 3개 코스에서 진행된다. 함께 걸으면 길이 된다 를 주제로 한 이번 행사는 걷기에 앞서 청학동 가야금 우리소리, 감성록밴드 도시수족관 숲속 음악회, 트로트 아이돌 오로라의 축하공연, 프로야구 롯데치어리더와 함께하는 신나는 건강체조, 숲길 열림 퍼포먼스 등이 열린다.


또한 행사의 분위기를 돋우는 하동청소년예술단 하울림의 길놀이 공연과 삼성궁∼회남정 오르막길 2.4㎞ 지점에서 열리는 현악4중주의 아름다운 선율, 회남정 간이음악회 등도 마련된다.
그리고 매년 숲길 걷기 때마다 행사장을 찾는 하동홍보대사 변우민·신은하의 팬 사인회, 걷기 구간에 걷는 즐거움을 제공하고자 5가지 테마길을 조성했으며 완주자에게는 기념촬영 등 추억을 선사하는 완주기념 퍼포먼스도 준비된다.

이와 함께 이번 행사에서는 하동차홍보단의 녹차 무료 시음을 비롯해 밤·고구마·배·떡·감말랭이·녹차젤리 등 시식코너, 녹차·대봉감·건나물 등 하동 농·특산물 판매부스 등 다양한 부대행사도 마련된다. 한편 회재남 숲길 걷기 참가를 희망하는 사람은 행사당일 낮 12시 30분 개막식 전까지 청암면 삼성궁 행사장에 도착하면 된다.

 

 

 

기사입력: 2017/10/25 [08:10]  최종편집: ⓒ 인터넷 여행신문사 모모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Share on Google+ 카카오스토리 메일로 보내기 유튜브 rss 밴드 네이버블로그 opencast
광고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