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외국인전용 철도 자유이용권인 코레일패스 개편

8월부터 한 개의 패스로 통합 운영, 구입과 이용절차 간소화

김미숙 | 기사입력 2017/07/31 [07:11]

외국인전용 철도 자유이용권인 코레일패스 개편

8월부터 한 개의 패스로 통합 운영, 구입과 이용절차 간소화

김미숙 | 입력 : 2017/07/31 [07:11]

코레일은 오는 8월 1일(화)부터 외국인전용 철도 자유이용권인 코레일패스(Korail Pass)를 전면 개편한다. 입국시기에 따라 구분되던 패스 종류를 하나로 통합 운영하고, 별도의 절차 없이 구입 즉시 사용할 수 있다. 아울러 매표창구를 거치지 않고도 코레일 홈페이지에서 바로 좌석을 예약할 수 있어서 이용하기가 훨씬 편해진다.

 


코레일패스는 정해진 기간 동안 코레일이 운영하는 모든 열차를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는 외국인 전용 승차권이다. 2016년에는 전년대비 이용인원이 1.6배 늘어나 약 5만 3천명에 이르는 등 대한민국을 찾은 많은 외국인의 사랑을 받고 있다. 그러나 지금까지는 한국에 들어온 시기에 따라 가격 및 이용기간이 이원화되어 있었고, 기차역에서 별도의 교환 절차를 거쳐야만 하는 등 이용하기 다소 복잡했다.

 

코레일 관계자는 대도시 중심으로 여행일정을 짜던 외국인들이 국내의 다양한 지역으로 여행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아울러 기차역의 혼잡도를 낮추고 열차 내 좌석이용을 효율화할 수 있어, 내국인 편익도 높아질 것이라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내여행
해남 땅끝마을 맴섬 일출보고 희망을 충전하세요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