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나를 찾아 떠나는 힐링여행, 템플스테이 ①

성주 자비선사 템플스테이 내 마음이 어떤 형태로 자리하는

이성훈 | 기사입력 2017/07/03 [00:17]

나를 찾아 떠나는 힐링여행, 템플스테이 ①

성주 자비선사 템플스테이 내 마음이 어떤 형태로 자리하는

이성훈 | 입력 : 2017/07/03 [00:17]

마음을 어떻게 표현할 수 있을까? 내 마음이 어떤 형태로 자리하는지 알 수 없으니 온전히 나타낼 수 없음이 마땅하다. 내 마음의 소리에 귀를 기울이고 내가 느낀 고(苦)의 형태를 제대로 볼 수 있다면 사람사이에 불필요한 공허함은 존재하지 않을지도 모른다.이러한 마음을 알아차리는 것. 자비의 마음을 나누는 수행자들이 모여 명상수행을 하는 곳이 있다. 바로 가야산 자락 나즈막한 산세 아래 자리한 성주 자비선사이다.

 

▲ 자비선사 대웅전  

 

▲ 대웅전 백일홍   

 


자비선사는 기존 전통사찰과는 사뭇 다른 느낌이 든다. 야트막한 외길로 이어지는 산길을 올라 다다른 입구는 장항선원(선방)이라는 명상센타가 먼저 수행자를 맞이한다.

 

▲ 장항선원

 

▲ 연밭


경내를 둘러보니 긴 역사를 자랑하는 많은 문화재도 석탑도 석등도 없다. 장항선원과 다선실, 대웅전 그리고 스님처소로 소박하게 이루어져 있다. 해마다 1천 여명의 수행자들이 이곳을 찾는다고 하는데 사뭇 이유가 궁금해지기 시작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추석 연휴 전철타고 떠나는 이색 경기도 여행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