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그마한 해변에 재미 한가득, 태안 어은돌
자그마한 크기에 마음이 놓이고, 신나는 갯벌 놀이에 가슴이 뛴다
페이스북 트위터 Share on Google+ 카카오스토리 메일로 보내기 유튜브 rss 밴드 네이버블로그 opencast
이성훈
광고

어은돌은 충남 태안군 소원면 모항리에 자리 잡은 고즈넉한 어촌이다. 자그마한 크기에 마음이 놓이고, 신나는 갯벌 놀이에 가슴이 뛴다. 바다는 아이들에게 후한 인심을 보여주고, 소나무는 가족에게 편안함을 안겨준다.

▲ 어은돌은 풍경이 아름다운 어촌이다



마을 한쪽 끝에는 캠핑장이 있어 주말이면 가족 여행객이 모여든다.
어은돌은 고기가 숨을 돌이 많은 마을이라는 재미난 뜻이 있는 이름이다. 예전에는 모항과 파도리를 이어주는 들이라고 이은돌 여운돌로도 불렸다. 마을 이름처럼 해변에 크고 작은 갯바위가 많다.

▲ 어은돌 해변에 있는 캠핑장. 가족단위 여행객들이 많다  



어은돌에는 자그마한 항구와 해변이 있다. 길이 1km 정도인 해변은 긴 활처럼 휘었다. 어은돌을 찾은 날, 해변은 한적했다. 아이들이 조용한 해변을 가로지르며 조개껍데기를 주우러 다녔다. 한쪽에서는 직접 캔 전복과 조개, 소라를 씻었다. 가득 찬 그릇을 보고 놀라니, 처음 잡아본 것이라며 수줍어했다.

▲ 어은돌 해변이 한 눈에 보이는 어은돌 쉼터  



찰랑찰랑 해변에 들어온 물은 밤이면 저 멀리 빠져나간다. 물때가 매일 다르기 때문에 갯벌을 즐기려면 시간을 확인하는 것이 좋다. 갯벌이 드러나면 아이들은 본격적으로 행동을 개시한다. 진한 회색 개흙에서 조개를 찾은 아이들의 웃음소리에 청량감이 넘친다. 맑은 공기를 마시며 생명의 땅을 누리는 즐거움이 이런 것이지 싶다.

▲ 아이들이 어은돌에서 채취한 조개들     



가족 여행객이 많은 캠핑장 옆에 소나무로 둘러싸인 어은돌쉼터가 있다. 이곳에 서면 어은돌해변이 한눈에 들어온다. 벤치에 앉아 해변 풍경을 여유롭게 바라볼 수 있다. 어은돌쉼터에서 숲길을 따라 올라가면 파도리가 나온다. 해변에서 놀다 지치면 소나무 숲을 걸어도 좋다.

▲ 어은돌항에 배가 정박해 있다  



캠핑장 반대편에는 어촌이 형성되었다. 삼삼오오 모여 이야기를 나누는 아낙들과 소박한 민박, 산처럼 쌓인 어망이 여행자를 반긴다. 방파제를 따라 들어가면 우뚝 선 등대가 보인다. 등대 주변에서 낚시하는 이들이 많다. 어른 아이 할 것 없이 낚싯대를 드리우고 바다를 본다. 아빠 손잡고 따라온 꼬마 강태공의 표정이 사뭇 진지하다. 어은돌은 자연의 품에 안겨 가족과 시간을 보내고 정을 쌓는 것이 얼마나 소중한지 깨닫게 해준다.

 

▲ 어은돌 등대 주변에서 낚시를 하는 사람들  



어은돌에서 유유자적 즐긴 뒤에는 안면암으로 향하자. 안면암은 금산사의 말사로, 천수만을 바라보는 멋진 풍경이 유명하다. 밀물 때가 되면 두둥실 뜨는 부교와 부상탑을 보기 위해 많은 이들이 찾는다. 썰물 때가 되면 길이 열려 부상탑까지 걸어갈 수 있다.

▲ 썰물이 되면 부교와 부상탑이 물에 뜬다    



부상탑에서 안면암을 바라보는 정취도 남다르다. 화려한 암자가 무협지 한 페이지를 보는 듯하다. 물이 찼을 때 부교를 걷는 재미가 있다면, 물이 빠졌을 때는 갯벌에 사는 게와 망둑어의 움직임을 보는 맛이 쏠쏠하다.

▲ 안면암은 멋진 천수만 풍경을 볼 수 있는 곳으로 유명하다  



다음 목적지는 안면도자연휴양림이다. 안면도는 소나무 섬이라고 할 수 있을 정도로 소나무가 많다. 섬 전체 면적의 20% 이상이 소나무로 덮였다. 안면송은 고려 때부터 특별 관리 대상이었으며, 궁재와 배를 만드는 데 주로 사용됐다. 안면도에 가면 소나무를 흔히 볼 수 있지만, 그중에서 안면도자연휴양림이 으뜸이다.

 

▲ 안명송을 만날 수 있는 안면도자연휴양림 입구     



휴양림에 들어서면 하늘을 찌를 듯한 소나무가 반갑게 맞는다. 가만히 숨 쉬고 있으면 건강해지는 것 같다. 소나무를 비롯해 주요 식물과 나무, 곤충 표본을 모아놓은 산림전시관이 있고, 작은 고개를 넘으면 산자락에 폭 파묻힌 숲속의집이 나타난다. 숲속의집은 휴양림에 마련된 숙소로, 인기가 많아 예약이 쉽지 않다.

▲ 안면송에 둘러쌓여 있는 안면도자연휴양림의 숲속의 집 


숲속의집에 묵지 못한다고 아쉬워할 필요는 없다. 안면도수목원이 조성되어 소나무, 서어나무, 먹넌출, 층층나무 등 다양한 나무를 만날 수 있기 때문이다. 수목원은 한국 전통 정원의 멋이 그대로 드러난 아산정원을 비롯해 여러 테마 정원으로 구성되며, 전망대에 오르면 꽃지 해변과 안면도의 산을 시원하게 조망할 수 있다. 수목원에서 주목할 곳이 양치식물 전문 온실이다. 전국에서 유일한 양치류 전문 온실로, 고사리와 석송 등 다양한 양치식물을 살펴볼 수 있다.

▲ 수목원 곳곳에서 볼 수 있는 산딸나무     



안면도자연휴양림에서 차로 5분 거리에 꽃지해수욕장이 있다. 해안선 길이가 5km에 달하는 꽃지 해변은 날마다 해가 질 때 자연의 공연을 시작한다. 하늘을 빨갛게 물들이는 일몰은 그 자체로 훌륭한 작품이다. 할미바위와 할아비바위의 슬픈 전설이 붉게 물든 하늘을 더 애절하게 만든다.

▲ 꽃지해수욕장 위를 갈매기가 날고 있다. 여름이면 여행자들로 북적인다     



자연뿐만 아니라 문학의 향기를 느끼는 곳도 있다. 귀천으로 잘 알려진 천상병 시인의 옛집이다. 대야도 입구에 자리한 천상병 시인 옛집은 원래 의정부 수락산 자락에 있었다. 개발 때문에 시인의 집이 사라질 위기에 처하자, 시인과 가깝게 지내던 안면도 출신 모종인 씨가 이곳으로 이전·복원했다. 천상병 시인과 그의 문학 세계를 돌아보는 공간이다.

▲ 천상병 시인이 앉었던 의자. 천상병 시인의 자취를 찾아볼 수 있다     



올해 초 문을 연 안면도미로공원도 들러볼 만하다. 30개국 500여 개 미로를 디자인한 아드리안 피셔가 제주도 김녕미로공원에 이어 국내에서 두 번째로 디자인한 곳이다. 서양측백나무 일종으로 잎이 조밀하고 아름다운 에메랄드그린과 에메랄드골드를 심어놓아, 길을 헤매는 재미와 나무의 싱그러움을 만끽할 수 있다.

▲ 나무의 싱그러움을 만끽할 수 있는 안면도 미로공원    



입을 행복하게 해주는 태안의 맛을 빠뜨리면 서운하다. 알이 꽉 찬 꽃게로 담근 간장게장과 김치를 넣고 끓이는 게국지는 태안의 대표 메뉴다. 게국지는 과거 집에서 먹던 음식을 메뉴로 만들어, 묵은 김치의 얼큰한 맛과 게에서 우러나는 바다의 향이 절묘하게 어우러진다. 게국지 한 숟가락을 입에 넣으면, 어은돌에서 시작해 아름다운 곳을 구석구석 돌아본 태안 여행이 비로소 완성된다.

▲ 김치와 꽃게를 넣어 끓인 게국지는 대표적인 태안의 전통 음식이다    



○ 당일여행 : 어은돌→안면암→안면도자연휴양림→꽃지 해변 / 어은돌→천리포수목원→신두리해안사구→두웅습지


○ 1박 2일 여행 :
첫날 어은돌→천리포수목원→신두리해안사구→두웅습지 / 둘째날 안면암→안면도자연휴양림→꽃지 해변→안면도미로공원→천상병 시인 옛집


○ 관련 웹사이트

 - 태안군 문화관광 http://travel.taean.go.kr
 - 안면암 www.anmyeonam.org
 - 안면암 물때 www.badatime.com/357-1.html
 - 안면도자연휴양림 www.anmyonhuyang.go.kr
 - 안면도미로공원(바람아래관광농원) www.underwind.co.kr


○ 문의

 - 태안군청 관광진흥과 041-670-2772
 - 안면암 041-673-2333
 - 안면도자연휴양림 041-674-5019
 - 안면도미로공원(바람아래관광농원) 041-673-4101


○ 잠자리

 - 송도오션리조트해양펜션 : 소원면 모항항길, 041-672-7000, www.songdoocean.co.kr
 - 천리포수목원 에코힐링센터 : 소원면 천리포1길, 041-672-9982, www.chollipo.org
 - 어은돌오토캠핑장 : 소원면 파도리, 041-675-9340, www.eoeundol.net
 - 바람아래펜션(바람아래관광농원 내) : 고남면 대야로, 041-673-4101, www.underwind.co.kr
 - 시인의섬 : 안면읍 대야로, 041-673-7273, www.poetisland.co.kr


○ 먹거리

 - 일송꽃게장 : 게국지·간장게장, 안면읍 안면대로, 041-674-0777, www.ilsongcrab.com
 - 안흥식당 : 우럭젓국, 태안읍 시장3길, 0401-673-8584
 - 토담집 : 간장게장, 안면읍 동백로, 041-674-4561


○ 주변 볼거리 :
신두리해안사구, 두웅습지, 천리포수목원, 모항항 / 관광공사_사진제공


기사입력: 2016/07/05 [02:18]  최종편집: ⓒ 인터넷 여행신문사 모모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Share on Google+ 카카오스토리 메일로 보내기 유튜브 rss 밴드 네이버블로그 opencast
광고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오늘의 주요뉴스